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오리온 1분기 영업이익 6.5%↑…"어려운 환경서도 성장세"

송고시간2022-05-16 17:08

댓글
오리온 제품 이미지
오리온 제품 이미지

[오리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영섭 기자 = 오리온[271560]은 연결 기준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1천86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6.5% 증가했다고 16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6천532억원으로 8.5%, 순이익은 772억4천만원으로 7.7% 각각 늘었다.

오리온은 "경쟁력 높은 신제품 출시와 영업력 강화로 전 법인이 견고한 성장세를 이어갔다"며 "특히 중국과 러시아 법인은 비우호적인 경영환경 속에서도 안정적인 제품 생산과 영업활동으로 매출과 이익이 모두 성장했다"고 설명했다.

법인별로 보면 한국 법인은 '꼬북칩 스윗바닐라맛', '대왕 오!감자' 등의 신제품의 인기에 힘입어 매출이 10.6% 증가했다. 다만 제조 원가와 물류비 상승으로 영업이익은 3.2% 감소했다.

중국 법인은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1.1%, 6.4% 증가했다.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지역봉쇄의 영향 속에서도 스낵, 젤리 등 신제품 입점이 확대되며 매출 성장을 주도했다.

오리온은 최근 현지 당국의 봉쇄 조치로 일시적으로 가동이 중단됐던 상하이 공장은 현재 가동률이 정상 수준의 80%까지 회복됐다고 밝혔다.

베트남 법인은 '초코파이'와 '카스타드' 등의 수요가 커지며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23.7%, 18.6% 늘어났다.

러시아 법인은 매출과 영업이익이 30.9%, 6.9% 각각 증가했다.

오리온 관계자는 "원부자재 가격 상승 등 어려운 경영 환경에서도 차별화된 제품과 수익 중심 경영의 체질화로 성장세를 이어갈 수 있었다"고 말했다.

youngle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