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북, 방역협력 실무접촉 제안에 이틀째 무응답

송고시간2022-05-17 09:32

댓글

남북, 연락사무소 업무개시 통화

남북연락채널 복원
남북연락채널 복원

(서울=연합뉴스) 남북 간 통신연락선이 복원된 27일 오전 통일부 연락대표가 서울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 설치된 남북 직통전화로 북측과 통화하고 있다. 2021.7.27 [통일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홍제성 기자 = 남북은 17일 오전 9시 남북연락사무소간 업무개시 통화를 정상적으로 진행했으나 북측의 대북통지문 관련 언급은 없었다고 통일부는 밝혔다.

통일부 관계자는 이날 "업무를 시작한다는 일상적인 통화만 하고 끊은 것으로 안다"며 "남북 모두 대북통지문 및 실무접촉 관련 언급은 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정부는 전날 오전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북한에 코로나19 방역협력에 관한 실무접촉 제안을 담은 대북 통지문 발송을 시도한 데 이어 오후에도 수령 여부를 재차 타진했으나 북측은 끝내 수령하지 않았다.

정부는 북측의 대북 통지문 미수령에 대해 시간을 더 갖고 기다리겠다는 입장이다.

통일부 고위 당국자는 전날 기자들과 만나 "북한에 통지문을 보내겠다고 제안했는데 아직까지 답을 못 듣고 있다"며 "(북한을) 재촉하기보다 시간을 갖고 기다리는 게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권영세 통일부 장관이 북측 김영철 통일전선부 부장에게 보내는 통지문은 북한에 백신과 의약품, 마스크, 진단도구 등을 제공하고, 남측의 방역 경험 등 기술협력도 진행할 용의가 있다는 내용이다.

jsa@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