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은경 "국민영웅 칭호 너무 과분…새 청장 새 전략 기대"

송고시간2022-05-17 14:38

댓글

국회 상임위 참석 후 오후 이임식…향후 행보는 "쉬면서 고민"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추경안 제안설명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추경안 제안설명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17일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 전체회의에서 2022년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 관련 정부 측 제안설명을 하고 있다. 2022.5.17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17일 새 질병관리청장을 임명하면서 물러나게 된 정은경 청장은 그동안 코로나19 방역정책을 이끌며 'K-방역의 상징' '국민영웅' 등의 평가를 받은 데 대해 "너무 과분하다"고 말했다.

정 청장은 이날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한 뒤 오송 본청으로 복귀하기 전 서울역에서 연합뉴스와 만나 "공직자로서 자기 할 일을 잘 할 수 있게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청장은 코로나19 최전선에서 방역수장을 맡아 가장 아쉬웠던 점을 묻는 질문에 "아쉬운 점이야 많다. 어떻게 100% 만족하겠는가"라며 "부족한 게 많았지만 많이 도와주고 믿어주셔서…"라고 답했다.

정 청장은 새로 임명된 백경란 신임 질병청장에 대해서는 "새 청장님께서 새로운 전략으로 잘 추진하실 것이라 믿는다"고 기대했다. 향후 계획에 대해서는 정해진 게 없다면서 "당분간 쉬면서 고민하겠다"고 했다.

앞서 정 청장은 이날 오전 국회 복지위에서는 여야 의원들의 관련 질의에 "정치방역하지 않고 과학방역을 했다"는 입장을 밝혔다.

정 청장은 이날 오후 오송 질병청에서 이임식을 겸해 직원들과 인사를 나눌 예정이다.

shin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