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오늘 광주서 5·18 기념식…尹대통령, KTX타고 직접 참석

송고시간2022-05-18 05:00

댓글

'오월을 드립니다' 주제로 개최…"윤 대통령, 통합 메시지 강조"

광주행 KTX 특별열차에서 자료검토하는 윤석열 대통령
광주행 KTX 특별열차에서 자료검토하는 윤석열 대통령

(광주=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18일 오전 제42주년 5·18 광주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하기 위해 서울역에서 KTX 특별열차에 탑승, 자료를 검토하고 있다. 2022.5.18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하채림 김지헌 기자 = 헌정질서 파괴와 반인도 범죄에 저항해 시민들이 전개한 5·18민주화운동을 기리는 국가 기념식이 18일 윤석열 대통령 등 2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광주 국립5·18민주묘지에서 거행된다.

윤 대통령은 기념식에서 '님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하며 5·18 정신 계승의지를 강조하고 '통합' 행보에 나선다.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오월을 드립니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제42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은 헌화·분향, 국민의례, 경과보고, 추모공연, 기념사, 기념공연, '님을 위한 행진곡' 제창 등 순서로 오전 10시부터 55분간 진행된다.

윤 대통령은 새 정부 들어 처음 열리는 5·18기념식에 KTX 특별 열차를 타고 광주로 이동하며, 각 부처 장관과 대통령실 수석도 동행할 예정이다. 여당인 국민의힘 소속 의원 거의 전원인 100여 명도 윤 대통령 권유에 따라 참석한다.

5·18 기념식장의 대통령 추모 화환
5·18 기념식장의 대통령 추모 화환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제42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일을 하루 앞둔 17일 오전 광주 북구 국립 5·18 민주묘지에 윤석열 대통령의 추모 화환이 놓여 있다. 2022.5.17 pch80@yna.co.kr

윤 대통령은 기념식 연설에서 5·18 정신의 계승 의지를 강조하면서 이를 헌법 전문에 추가하는 방안을 거론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전해졌다.

윤 대통령의 통합 메시지는 5·18을 상징하는 노래 '님을 위한 행진곡' 제창 순서에서 절정에 다다른다. 2010년 이 곡의 제창 여부가 갈등을 빚은 이래 보수 정부의 제창은 윤 정부가 처음이다.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은 1997년 법정기념일로 지정된 후 2002년까지 행정자치부 주관으로 개최하다가 2003년부터 국가보훈처가 주관하고 있다.

이날 기념식 헌화·분향에는 5·18민주화운동 관련 단체장과 5·18민주화운동 참여 학교 후배 학생들이 동참해 희생 영령을 추모한다. 이후 5·18민주화운동의 진실과 역사적 의미, 다짐을 담은 경과보고를 대학생 2명이 진행한다.

추모공연은'오월의 진실'이라는 주제의 영상으로 시작해 기념식장 공연으로 이어진다.

5·18 추모탑
5·18 추모탑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제42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일을 이틀 앞둔 16일 오전 광주 북구 국립 5·18 민주묘지 추모탑 사이로 해가 비추고 있다. 2022.5.16 pch80@yna.co.kr

영상은 영화 '택시 운전사'를 본떠 '오월의 택시, 진실을 향해 달린다'라는 내용으로 뮤지컬 '광주'에서 윤상원 열사 역을 맡은 배우 이지훈이 택시 운전사 역할로 나온다.

최정기 전남대 교수가 동승해 5·18 명칭의 유래 등 역사적 사실을 전달하고 당시 시민군으로 참여한 김향득 사진작가, 5·18에 참여했다가 숨진 오빠를 그리워하는 김형미 오월어머니집 관장 등의 사연이 소개된다.

전국 교사들로 구성된 교사연합합창단이 '행복의 나라로'를 부르는 기념공연이 있고 나서 '님을 위한 행진곡'을 참석자 전원이 제창하면서 기념식이 마무리된다.

보훈처는 이번 기념식을 앞두고 5·18민주화운동 3개 사단법인이 공법단체로 출범이 마무리돼 의미가 크다고 밝혔다.

박민식 보훈처장은 "국민 모두가 5·18민주화운동의 고귀한 정신을 오롯이 계승해 희망 가득한 오월을 함께 만들어나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국가보훈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국가보훈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tre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