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윤호상 서울교육감 후보 "희망 학생 대상 진단평가 하겠다"

송고시간2022-05-18 13:41

댓글

"다른 중도 보수 후보들에게 연락해 만나자고 할 것"

윤호상 서울시교육감 후보 기자회견
윤호상 서울시교육감 후보 기자회견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윤호상 서울시교육감 후보가 18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서울시교육청에서 열린 출입기자단 초청 기자회견에서 공약을 말하고 있다. 2022.5.18 jieun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윤호상 서울시교육감 후보가 "학생들의 학습 능력을 측정하기 위해 진단평가를 하겠다"고 밝혔다.

윤 후보는 18일 종로구 서울시교육청에서 열린 출입기자단 초청 기자회견에서 "학생들의 학습 이해 능력을 정확히 측정한 후 기본학력 지원 멘토-멘티제를 내실화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다만 "진단평가를 일괄·강제로 하지 않고 희망하는 교육 수요자에 대해서 하겠다"며 "수월성 교육이 필요한 학생들에게는 맞춤형 교육을 제공하겠다"고 덧붙였다.

윤 후보는 자율형사립고(자사고)와 특수목적고(특목고)에 대해서는 "폐지하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혁신학교는 평가 후 일몰제로 하고 학교 다양화와 특성화로 인한 갈등을 만들지 않겠다"고 했다.

사교육비 경감 방안도 내놨다.

윤 후보는 "사교육비 경감을 위해 최소한 영어 학습에 드는 비용을 교육청이 부담하는 방안을 마련하고 방과 후에 학습 보충을 할 수 있도록 공립형 방과 후 학습센터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윤 후보는 운동부 학생들의 훈련비 일부를 교육청이 지원해 학부모 부담을 줄이겠다는 공약을 내놨다.

윤 후보는 서울 강남중, 신도림고 교장, 서울서부교육지원청 교육지원국장 등을 지냈다.

보수 진영 후보로 분류되는 그는 현재 단일화를 두고 난항을 겪고 있는 다른 중도 보수 후보들에게 "만나서 한자리에 모여 이야기를 나누자"고 제안했다.

윤 후보는 "네 명 모두가 뭉쳐 단일화에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dyle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