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버틀러 41점 폭발' 마이애미, NBA 동부 결승 1차전서 기선제압

송고시간2022-05-18 14:11

댓글

보스턴에 118-107로 승리

지미 버틀러(22번) '오늘은 나의 날'
지미 버틀러(22번) '오늘은 나의 날'

[Getty Images/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 마이애미 히트가 동부 콘퍼런스 결승에서 먼저 1승을 수확했다.

마이애미는 18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의 FTX 아레나에서 열린 2021-2022 NBA 동부 콘퍼런스 결승(7전 4승제) 1차전 홈경기에서 보스턴 셀틱스에 118-107로 이겼다.

동부 1번 시드로 콘퍼런스 결승까지 진출한 마이애미는 2번 시드 보스턴을 잡고 기선을 제압했다.

두 팀은 20일 오전 9시 30분 같은 장소에서 2차전을 치른다.

마이애미에선 지미 버틀러가 41득점 9리바운드 5어시스트로 맹활약했고, 스틸 4개와 블록슛도 3개를 곁들였다.

NBA에 따르면 플레이오프 한 경기에서 40득점, 5리바운드, 5어시스트, 4스틸, 3블록 이상을 동시에 기록한 선수는 르브론 제임스와 버틀러뿐이다.

여기에 올 시즌 NBA 식스맨상을 받은 타일러 히로도 벤치에서 시작해 18득점 8리바운드로 힘을 보탰다.

보스턴에선 제이슨 테이텀(29득점 8리바운드 6어시스트), 제일런 브라운(24득점 10리바운드) 등이 맞섰으나 역부족이었다.

지미 버틀러 경기 모습
지미 버틀러 경기 모습

[AP=연합뉴스]

전반까지는 보스턴이 62-54로 앞섰지만, 끝까지 리드를 지키지 못했다.

마이애미가 3쿼터 보스턴을 14점에 묶고 세 배에 가까운 39점을 폭발해 경기를 뒤집었다.

버틀러와 뱀 아데바요의 득점으로 쿼터 초반 추격을 시작한 마이애미는 게이브 빈센트의 3점포로 62-63까지 바짝 뒤쫓았고, 이어 버틀러의 레이업으로 역전에 성공했다.

보스턴은 테이텀의 연이은 턴오버로 흔들렸고, 이 틈을 타 마이애미는 버틀러를 중심으로 맥스 스트러스, 빈센트 등이 고루 점수를 쌓았다.

마이애미는 쿼터 막바지 상대 반칙으로 연달아 자유투를 얻으며 93-76까지 틈을 벌렸다.

4쿼터 들어 보스턴이 브라운의 외곽포 등을 앞세워 반격을 노렸지만, 버틀러가 건재한 마이애미를 넘을 수는 없었다.

경기 종료 1분 15초를 남기고 페이튼 프리처드의 슛을 블록한 버틀러는 35.7초 전 레이업으로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 18일 NBA 플레이오프 전적

▲ 동부 콘퍼런스 결승

마이애미(1승) 118-107 보스턴(1패)

boi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