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한국민속촌, 21일부터 토종 공포체험 '귀굴' 진행

송고시간2022-05-18 14:52

댓글

(용인=연합뉴스) 강영훈 기자 = 한국민속촌은 이달 21일부터 11월 6일까지 주말과 공휴일에 토종 공포체험 '귀굴 두 번째 이야기' 행사를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귀굴 두 번째 이야기' 안내
'귀굴 두 번째 이야기' 안내

[한국민속촌 제공]

'귀굴 두 번째 이야기'는 기근으로 변해버린 조선시대 한 마을의 이야기를 다룬다.

관람객은 약 15분간 음산한 분위기의 조선시대 기와집을 지나며 오감을 자극하는 각종 요소로 짜릿한 경험을 할 수 있다.

이번 행사는 공포 수위가 높아 초등학생 이하, 노약자, 임산부, 심장 질환자 등은 참여할 수 없다.

문정훈 한국민속촌 콘텐츠기획 과장은 "전작보다 높은 강도의 공포를 제공하기 위해 대대적인 시설 개선 작업을 했다"며 "한국민속촌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토종 호러 콘텐츠이니만큼 많은 기대를 바란다"고 말했다.

kyh@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