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연이틀 홈런포' 김현수 "높은 공 노려 홈런…팀승리가 더 의미"

송고시간2022-05-18 23:06

댓글
김현수의 3점 홈런
김현수의 3점 홈런

[LG 트윈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원=연합뉴스) 임순현 기자 = LG 트윈스의 김현수(34)가 이틀 연속 홈런포를 쏘아 올리며 팀의 9-1 승리를 이끌었다.

김현수는 18일 수원 케이티 위즈파크에서 열린 kt wiz와 방문 경기에서 1회 경기의 주도권을 가져오는 결승 3점 홈런을 쳤다.

1회초 홍창기의 볼넷과 kt 1루수 박병호의 수비 실책으로 맞이한 2사 1, 2루에서 타석에 들어선 김현수는 kt 선발 엄상백의 몸쪽 높은 직구를 힘껏 잡아당겼다.

김현수의 타구는 큰 포물선을 그으며 날아간 뒤 우측 폴을 그대로 강타해 홈런으로 기록됐다.

전날 kt와 경기에서 3회 선취 솔로포를 때린 김현수는 연이틀 홈런으로 선취점을 올려 LG의 9-1 대승을 진두지휘했다.

시즌 9호 홈런을 기록한 김현수는 이 부문 선두 박병호(13호)를 4개 차로 추격했다.

홈런을 친 뒤 기뻐하는 LG 트윈스 김현수
홈런을 친 뒤 기뻐하는 LG 트윈스 김현수

[LG 트윈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날 5타수 2안타 3타점을 기록한 김현수는 경기 뒤 "1회에 기회가 왔을 때 홈런을 쳐야겠다고 생각했다"며 "카운트가 불리해 높은 공을 노리고 있었는데 실투가 들어와 홈런을 쳤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이틀 연속 홈런을 쳤다는 것보다 팀이 이겨서 기분이 좋다"며 "멀리 수원까지 와주신 팬들에게 감사드리고 계속해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김현수의 활약에 류지현 LG 감독도 "김현수의 3점 홈런으로 경기의 주도권을 잡을 수 있었다"며 "좋은 경기를 해준 선수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다"고 칭찬했다.

hyu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