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특징주] 한미 '원전 동맹' 기대에 원전 관련주 강세

송고시간2022-05-23 09:19

댓글
공동 기자회견 나선 한미 정상
공동 기자회견 나선 한미 정상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1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대강당에서 열린 한미 정상 공동기자회견에서 바라보고 있다. 2022.5.21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미령 기자 = 한미 양국 정상이 정상회담에서 원전 분야에 대한 협력을 강화하기로 합의하면서 23일 국내 증시에서 원전 관련주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오전 9시 10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두산에너빌리티[034020](옛 두산중공업)는 1.94% 오른 2만1천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 종목은 지난 20일에도 양국의 원전 협력 기대감에 4.04% 오른 바 있다.

그 밖에 보성파워텍[006910](8.65%), 비에이치아이[083650](5.96%), 우리기술[032820](3.63%) 등 원전주로 꼽히는 종목들도 강세를 나타냈다.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지난 21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에서 정상회담을 한 후 기자회견을 열어 비확산 규범을 준수하면서 원전 산업·기술을 선도하고 세계시장에 진출하기 위한 양국 간 전략적 협력을 강화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양국은 미국 주도의 제3국 소형모듈원자로(SMR) 역량 강화 프로그램 참여 등을 통해 원전 시장에 공동 진출하고 기업 간 협력도 지원할 계획이다.

양국은 또 '한미 원전 기술 이전 및 수출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해 제3국의 원전 시장 진출을 위한 협력 방안도 구체화할 예정이다.

alread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