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기시다 "바이든, 일본 안보리 상임이사국 진출 지지"

송고시간2022-05-23 15:06

댓글
공동 기자회견하는 미일 정상
공동 기자회견하는 미일 정상

(AFP 도쿄=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왼쪽)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23일 도쿄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2.5.23. photo@yna.co.kr

(도쿄=연합뉴스) 류지복 김호준 특파원 = 조 바이든 대통령이 일본의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 진출을 지지했다고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23일 밝혔다.

기시다 총리는 이날 도쿄에서 미일 정상회담이 끝난 뒤 열린 공동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저는 국제사회의 평화와 안전에 책임이 있는 안보리를 포함해 유엔의 개혁과 강화 필요성을 언급했고, 바이든 대통령이 찬성했다"며 "바이든 대통령으로부터 개혁이 이뤄진 안보리에서 일본이 상임이사국이 되는 것을 지지한다는 표명이 있었다"고 밝혔다.

일본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과 관련해 유엔 안보리가 제대로 기능하지 않고 있다면서 개혁을 주장해왔다.

기시다 총리는 또한 일본의 방위력을 강화하기 위해 방위비를 증액하고 이른바 '적 기지 공격 능력'(반격 능력) 보유를 포함해 모든 선택지를 배제하지 않겠다고 바이든 대통령에게 전했다고 밝혔다.

백악관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일본의 방위력을 증강하겠다는 기시다 총리의 결의를 지지했다.

미일 정상회담 후 공동기자회견 하는 기시다 日 총리
미일 정상회담 후 공동기자회견 하는 기시다 日 총리

(도쿄 AFP=연합뉴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64)가 23일 도쿄 모토아카사카의 영빈관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79)과 양자 회담을 마치고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2.5.23 alo95@yna.co.kr

hoju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