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영상] "염치 없다. 그렇지만…" 눈물 글썽 박지현 지방선거 지지 읍소

송고시간2022-05-24 14:09

댓글

(서울=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박지현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이 6·1 지방선거를 8일 앞둔 24일 국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기자회견의 키워드는 '반성과 사과'로 요약되는데요.

박 위원장은 자신이 최근 지방선거 유세현장을 다니고 있다면서 "(유세 현장에서) 왜 반성해야 하는 사람들이 다 나오냐고 아픈 소리도 들었다. 정말 면목이 없다. 정말 많이 잘못했다"며 11초간 깊이 허리를 숙여 사과했습니다.

그러면서 "백 번이고 천 번이고 더 사과드리겠다. 염치 없다. 그렇지만 한 번만 더 부탁드린다"며 "이번 지방선거에 기회를 주시면 책임지고 민주당을 바꾸겠다"고 호소했습니다.

특히 "맹목적 지지에 갇히지 않고 대중에 집중하는 민주당을 만들겠다. 우리 편의 큰 잘못은 감싸고 상대편의 작은 잘못은 비난하는 잘못된 정치문화를 바꾸겠다"고 쇄신을 강조했습니다.

또 "우리 편의 잘못에 더 엄격한 민주당이 되겠다. 내로남불의 오명을 벗겠다. 온정주의와 타협하지 않겠다"며 "대의를 핑계로 잘못한 동료 정치인을 감싸지 않겠다"라는 말도 했습니다.

그는 "민주당 후보들에게 마지막이라는 생각으로 딱 한 번만 더 기회를 달라"며고개를 숙였습니다.

떨리는 목소리로 회견문을 읽었고, 여러 차례 입술을 깨무는가 하면 감정이 북받치는 듯 말을 멈추거나 눈물을 글썽이기도 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김해연·안창주>

<영상: 연합뉴스TV>

[영상] "염치 없다. 그렇지만…" 눈물 글썽 박지현 지방선거 지지 읍소 - 2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