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올해 공익관세사 40명 활동…중소기업 관세·무역 무료 상담

송고시간2022-05-26 09:21

댓글
[관세청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관세청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세종=연합뉴스) 박원희 기자 = 관세청은 영세·중소기업의 수출 지원을 위해 한국관세사회와 협력해 올해 40명의 공익관세사를 위촉·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공익관세사는 전문가의 도움을 받기 어려운 기업에 관세 및 무역 분야와 관련된 상담을 무료로 제공한다.

공익관세사는 서울·인천·부산·대구·광주·평택 등 각 지역 세관에 배치돼 전화 상담을 하거나 기업 현장을 직접 방문해 관세 업무를 지원할 예정이다.

공익관세사의 도움을 희망하는 기업들은 각 세관의 공익관세사 운영 부서에 전화나 전자우편으로 문의하면 된다.

관세청 공익관세사 제도는 2015년부터 시작됐다. 제도를 통해 작년까지 총 3천여개 기업들이 품목분류, 관세환급, 자유무역협정과 관련된 특혜관세 안내, 원산지증명서 발급, 인증수출자 취득 등에 관한 상담을 받았다.

encounter24@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