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금 거래 판매자 흉기 살해…50대 2심서도 징역 28년

송고시간2022-05-27 11:22

댓글

1심 형량 유지…대전고법 "반인륜적 범죄 용납 안 돼"

대전 법원종합청사 전경
대전 법원종합청사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전=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금 거래를 위해 만난 판매자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죄로 1심에서 징역 28년형을 선고받은 50대 남성이 2심에서도 같은 형량을 받았다.

대전고법 형사1-1부(정정미 부장판사)는 27일 A(53)씨의 강도살인 혐의 사건 항소심에서 검찰과 피고인 항소를 기각했다.

재판부는 "존귀한 가치인 사람의 생명을 빼앗는 반인륜적인 범죄는 어떠한 이유로도 합리화되거나 용납할 수 없다"며 "여러 사정을 고려할 때 피고인 형량이 너무 무겁다거나 가벼워 부당해 보이지 않는다"고 판시했다.

A씨는 지난해 9월 16일 오후 8시 40분께 충남 천안 동남구 한 주차장에서 인터넷 중고거래 사이트를 통해 금붙이를 팔려던 B(30대)씨를 상대로 흉기를 휘둘러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B씨로부터 1천만원 상당 금품을 빼앗아 달아나기도 했다.

A씨는 카드빚 등을 갚기 위해 범행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walde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