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고발전으로 공세 이어가는 김경회 진천군수 후보

송고시간2022-05-27 17:59

댓글

김 "상인회, 사무실 대가로 지지"…송기섭 "불리하자 억지

(진천=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국민의힘 김경회 충북 진천군수 후보 측이 더불어민주당 송기섭 후보에 대해 고발전을 이어가고 있다.

왼쪽부터 김경회·송기섭 진천군수 후보
왼쪽부터 김경회·송기섭 진천군수 후보

[연합뉴스 자료사진]

김 후보 측은 27일 보도자료를 통해 "송 후보와 모 상인회 A회장을 공직선거법상 매수 및 이해유도죄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김 후보 측은 "최근 모 상인회가 송 후보 지지선언을 했는데, 송 후보 측이 이에 대한 대가로 상인회 사무실 제공을 약속한 정황이 확인됐다"고 주장했다.

이 같은 사실은 익명의 제보자로부터 확인했고, A 회장의 관련 녹취록도 확보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선거법에서는 선거운동에 이용할 목적으로 재산상 이익을 주고받는 일을 엄격히 금지하고 있다"며 "송 후보는 군민에게 사과하고, 후보에서 사퇴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 후보 측은 앞서 "송 후보 측이 모 단체 회원들의 사전 협의나 동의 없이 지지선언 보도자료를 배포했다"며 송 후보와 캠프 관계자를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검찰에 고발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송 후보 측은 "일반적으로 선거기간 각계에서 지원 요청이 들어오는데 적극 검토하겠다고 답하지, 해준다는 확답은 할 수 없다"며 "이번 건 역시 상인쉼터 조성 등 상인회 요청이 있어 다양한 지원 방안을 찾아보겠다고 답했고, 이는 문서로도 남아있다"고 반박했다.

이어 "선거가 후반에 접어들면서 불리해진 김 후보 측이 지속해서 억지를 부리고 있다"며 "군민 불안을 초래하지 말고, 공명정대하게 선거에 임하라"고 요구했다.

jeonch@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