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美 뉴올리언스 한 고교 졸업식 뒤 총격…나이 든 여성 1명 숨져

송고시간2022-06-02 02:18

댓글
총격 사건이 벌어진 미국 뉴올리언스의 루이지애나 제이비어대학에 출동한 경찰
총격 사건이 벌어진 미국 뉴올리언스의 루이지애나 제이비어대학에 출동한 경찰

[뉴올리언스 AP=연합뉴스]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미국 루이지애나주 뉴올리언스의 한 고교 졸업식 뒤 총격 사건이 벌어져 1명이 숨지고 2명이 다쳤다.

뉴올리언스경찰은 지난달 31일(현지시간) 뉴올리언스에 있는 루이지애나 재이비어대학 캠퍼스에서 벌어진 모리스 제프 커뮤니티스쿨 고교의 졸업식이 끝난 뒤 총격 사건이 벌어졌다고 밝혔다고 CNN 방송이 1일 보도했다.

경찰은 이날 오전 11시 45분께 이 대학 캠퍼스의 한 주차장에서 총격이 있었다는 신고를 받고 경호 업무를 하던 경찰관들이 출동해 남성 2명과 고령의 여성 1명 등 3명이 총에 맞은 것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모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여성은 끝내 숨졌다.

경찰은 이에 앞서 두 여성 사이에 다툼이 벌어졌고 이들이 무기를 꺼내 방아쇠를 당겼다고 밝혔다.

경찰은 용의자와 범행 동기를 수사 중이지만 아직 용의자를 잡지는 못했다.

라토야 캔트렐 뉴올리언스 시장도 졸업식에 참석해 축하 연설을 했지만 총격 사건이 벌어지기 전 자리를 떴다.

캔트렐 시장은 사건 뒤 성명을 내고 "총기 폭력이 우리 도시를 계속해서 괴롭힌다"고 밝혔다.

그는 "나라 전역에서 보듯이 총기 폭력은 질병이고, 그 치료법은 우리 각자가 거리를 더 안전하게 만들기 위해 한데 뭉치는 것을 포함한 공동의 접근법을 필요로 한다"고 말했다.

sisyph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