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샌디에이고 김하성, 9경기 연속 출루…밀워키전 1안타 1타점

송고시간2022-06-04 12:34

댓글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김하성(오른쪽)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김하성(오른쪽)

[USA투데이=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내야수 김하성(27)이 9경기 연속 출루에 성공하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김하성은 4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 아메리칸패밀리필드에서 열린 2022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밀워키 브루어스와 원정경기에 7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5타수 1안타 1타점 1삼진의 성적을 거뒀다.

시즌 타율은 0.221(154타수 34안타)을 유지했다.

김하성은 2회 선두 타자로 나와 중견수 뜬공, 3회 2사 1루에서 헛스윙 삼진, 5회 선두 타자로 중견수 뜬 공으로 물러났다.

6-0으로 앞선 6회 네 번째 타석에서도 2사 1루 기회에서 1루수 파울 플라이를 쳐 아웃됐다.

안타는 6-0으로 앞선 9회초에 나왔다.

김하성은 1사 3루 기회에서 상대 팀 다섯 번째 투수 미겔 산체스의 초구 낮은 체인지업을 공략해 우중간 적시타를 때리며 타점을 올렸다.

샌디에이고는 7-0으로 승리해 4연패 탈출에 성공했다.

샌디에이고 선발 조 머스그로브는 8이닝 1피안타 3볼넷 6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하며 승리를 이끌었다.

cycl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