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휘발유·경유 가격 5주 연속 상승세…이번주 20원 넘게 올라

송고시간2022-06-11 06:01

댓글

휘발유 24.5원, 경유 22.4원 올라…국제유가도 상승세

휘발유·경유 가격 고공행진
휘발유·경유 가격 고공행진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사태 등의 여파로 국내 주유소의 휘발유 평균 판매 가격이 L(리터)당 각각 2천50원을 넘어섰고, 경유 가격은 2천50원에 육박하며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경유 가격은 한 달 가까이 날마다 최고가 기록을 새로 쓰고 있으며 휘발유 가격도 조만간 역대 최고가를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사진은 10일 오후 서울 시내 한 주유소. 2022.6.10 pdj6635@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철선 기자 = 국내 휘발유와 경유 가격이 5주 연속 상승세를 기록했다.

11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6월 둘째 주(6.5∼6.9)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24.5원 오른 L(리터)당 2천37.5원으로 집계됐다.

지난달 유류세 인하율이 기존 20%에서 30%로 확대됨에 따라 5월 첫째 주 휘발유 가격은 전주보다 44.2원 내렸지만, 이후로는 5주 내리 가격이 오르고 있다.

국내 최고가 지역인 서울의 이번 주 휘발유 평균 가격은 전주보다 56.3원 오른 L당 2천129.9원, 최저가 지역인 대구는 전주보다 24.3원 상승한 2천13.3원을 각각 기록했다.

상표별로는 GS칼텍스 주유소가 L당 평균 2천47.1원으로 가장 비쌌고, 알뜰주유소는 2천12.6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이번 주 경유 평균 가격은 전주보다 22.4원 오른 L당 2천30.8원을 기록했다.

국제 경유 수급 차질에 따른 가격 폭등으로 국내 경유 가격은 지난달 사상 처음으로 2천원선을 넘어섰고, 이후로도 최고치를 연일 경신하고 있다.

국제유가 상승세를 고려할 때 국내 휘발유, 경유 가격도 당분간 계속 오름세를 보일 전망이다.

이번 주 국제 휘발유 가격은 중국 상하이 봉쇄 조치 완화와 주요 투자은행의 유가 전망 상향 조정 등의 영향으로 상승세를 나타냈다.

국내 수입 원유의 기준이 되는 두바이유는 지난주보다 3.8달러 오른 배럴당 116.7달러를 기록했다.

국제 휘발유 평균 가격은 지난주보다 1.7달러 오른 배럴당 149.8달러, 국제 자동차용 경유 가격은 9.3달러 오른 배럴당 175.8달러를 각각 기록했다.

kc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