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박성현, 숍라이트 LPGA 클래식 2R 공동 9위…선두와 4타 차(종합)

송고시간2022-06-12 12:08

댓글
박성현
박성현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박성현(29)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숍라이트 클래식(총상금 175만 달러) 2라운드에서 공동 9위에 올랐다.

박성현은 12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갤러웨이의 돌체 호텔 시뷰 베이코스(파71·6천190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3개로 2언더파 69타를 쳤다.

이틀 합계 5언더파 137타를 기록한 박성현은 선두에 4타 뒤진 공동 9위로 13일 최종 라운드를 시작한다.

LPGA 투어 통산 7승을 거둔 박성현은 2017년 여자 골프 세계 랭킹 1위까지 올랐고, 메이저 대회에서도 두 차례 우승한 선수다.

그러나 2019년 6월 월마트 NW 아칸소 챔피언십 이후 3년째 우승이 없다. 세계 랭킹도 2019년 7월까지 1위였다가 지금은 226위까지 내려갔다.

10위 안에 든 것도 2019년 8월 브리티시오픈 8위가 마지막이다.

이날 그린 적중률은 55.6%(10/18)로 좋은 편은 아니었지만 퍼트 수가 26개로 준수했다.

박성현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후반이 어려웠는데 중요한 파 세이브를 굉장히 많이 했다"며 "오늘 실수가 잦아 보기가 없었던 1라운드에 비해 더 힘들었다"고 말했다.

"비가 내렸지만 경기 후반에 바람이 잦아들면서 코스에 벌레가 많아진 것을 빼고는 괜찮았다"는 박성현은 "코스를 잘 알고 있고 퍼트감이 좋아 내일 경기가 기대된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9언더파 133타인 프리다 시널트(스웨덴)가 1타 차 단독 선두에 올랐다.

로런 코플린(미국)이 시널트에 1타 뒤진 단독 2위, 모건 메트로(스위스)와 조디 유어트 섀도프(잉글랜드)가 선두와 2타 차 공동 3위다.

교포 선수 리디아 고(뉴질랜드)는 6언더파 136타로 공동 5위, 세계 랭킹 1위 고진영(27)은 이날 이븐파 71타를 치고 4언더파 138타, 공동 14위에 올랐다.

최혜진(23)은 3언더파 139타를 기록해 공동 22위에 올랐다.

이번 대회에서 25위 이내에 들면 신인왕 부문 1위가 되는 최혜진은 "지난주 US오픈 3위로 잘 마무리해 좋았다"며 "내일 3라운드는 공격적으로 코스를 공략해보겠다"고 다짐했다.

emailid@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