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6월 1∼10일 수출 12.7%↓ '공휴일 영향'…무역적자 60억달러(종합)

송고시간2022-06-13 09:18

댓글

지방선거·현충일로 조업일수 이틀 감소…일평균 수출액 14.2% 증가

올해 누적 무역적자 138억달러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김다혜 기자 = 6월 들어 10일까지 수출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13% 가까이 줄었다.

공휴일(1일 지방선거·6일 현충일) 영향으로 조업일수가 작년보다 이틀 줄었기 때문이다.

반면 수입액은 17% 넘게 늘면서 무역수지 적자가 확대됐다.

13일 관세청에 따르면 이달 1∼10일 수출액(통관 기준 잠정치)은 150억6천900만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12.7% 줄었다.

이 기간 조업일수는 6.5일로 작년 같은 기간(8.5일)보다 이틀 줄었다. 조업일수를 고려한 일평균 수출액은 14.2% 증가했다.

주요 품목의 수출 동향을 보면, 반도체(0.8%), 석유제품(94.5%) 등의 수출액은 증가했고 승용차(-35.6%), 자동차 부품(-28.8%), 무선통신기기(-27.5%) 등은 감소했다.

상대국별로는 대만(11.2%), 싱가포르(73.7%) 등으로의 수출액이 늘었지만, 중국(-16.2%), 미국(-9.7%), 베트남(-8.3%), 유럽연합(EU·-23.3%) 등은 감소했다.

[관세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관세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출은 지난달까지 15개월 연속으로 두 자릿수 증가율을 보였으나, 최근 12개월간 수입 증가율이 수출 증가율을 웃돌았다.

글로벌 공급망 차질로 원유·가스·석탄 등 에너지와 각종 원자재, 농산물 가격이 급등한 결과다.

이달 1∼10일 수입액은 210억6천400만달러로 1년 전보다 17.5% 늘었다.

원유(88.1%), 반도체(28.2%), 석탄(223.9%), 석유제품(86.2%), 가스(10.1%) 등의 수입액이 늘었고 기계류(-13.8%), 정밀기기(-10.6%), 승용차(-34.2%) 등은 감소했다.

국가별로는 중국(1.7%), 미국(21.3%), 사우디아라비아(119.4%) 등으로부터의 수입액이 늘고 일본(-4.8%), EU(-23.3%), 베트남(-2.2%) 등은 줄었다.

이달 1∼10일 무역수지는 59억9천500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작년 같은 기간(6억6천600만달러)보다 적자 폭이 커졌다.

올해 들어 무역수지는 1월(-47억4천200만달러)과 4월(-25억800만달러), 5월(-17억500만달러)에 적자를 기록했다.

올해 들어 이달 10일까지 누적 무역수지 적자는 138억2천200만달러다.

moment@yna.co.kr

[그래픽] 무역수지 현황
[그래픽] 무역수지 현황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 0eun@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