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MS 인터넷익스플로러 지원 내일 종료…27년만에 역사속으로

송고시간2022-06-14 12:06

댓글

15일부터 PC에 설치된 IE 비활성화…실행시 '에지'로 전환

웹브라우저 인터넷 익스플로러(IE) (PG)[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웹브라우저 인터넷 익스플로러(IE) (PG)[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한때 인터넷 세상을 선도했던 웹브라우저 '인터넷 익스플로러(IE)'가 27년간의 긴 탐험을 마감한다.

마이크로소프트(MS)는 이달 15일부터 IE 11 브라우저 버전 대부분에 대한 지원을 종료한다고 dpa 통신이 14일 보도했다.

1995년 윈도우95 운영체제 추가 패키지의 일부로 처음 소개된 지 27년 만에 역사 속으로 사라지는 셈이다.

이날 이후 PC에 설치된 IE는 비활성화되고, 실행하면 자동으로 MS의 다른 웹브라우저 '에지'로 전환된다.

MS는 다만 IE 기반으로 만든 웹사이트를 지원하는 에지의 'IE 모드'는 최소 2029년까지는 쓸 수 있게 할 방침이다.

MS는 2016년 새로운 웹브라우저 '에지'를 내놓으면서 인터넷 익스플로러의 새로운 기능 개발을 중단한 바 있다.

인터넷 익스플로러는 한때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이용되는 웹브라우저로 2003년에는 점유율이 95%까지 치솟았다.

그러나 파이어폭스, 크롬 등 경쟁 브라우저가 부상하고, 스마트폰 시대가 도래하면서 그 사용이 점차 감소했다.

MS도 2020년 11월 협업 플랫폼인 '팀즈'(Teams) 지원을 중단하고 지난해 8월부터는 구독형 오피스 '마이크로소프트365(M365)'의 일부 기능을 쓸 수 없게 하는 등 차츰 IE 종료를 준비해왔다.

taejong75@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