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한강대로서 건설노조 7천명 규모 집회…교통 혼잡 예상

송고시간2022-06-16 09:27

댓글

경찰, 원효로·녹사평대로 등 차량 우회 및 대중교통 이용 당부

건설안전특별법 제정 촉구하는 건설노조
건설안전특별법 제정 촉구하는 건설노조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치연 기자 = 서울경찰청은 16일 오후 전국건설노동조합이 서울 도심에서 집회와 행진을 예고해 주변 교통관리를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건설노조는 이날 오후 1시 30분부터 서울역에서 모인 뒤 한강대로 숙대입구역을 거쳐 삼각지역까지 약 1.8㎞ 구간의 2개 차로를 점거하면서 행진할 예정이다. 점거하는 차로는 반대 방향인 삼각지→서울역 방면이다.

건설노조는 삼각지역 사거리에서 오후 3시부터 1시간가량 '건설노조 탄압분쇄 및 생존권 사수 건설노동자 결의대회'를 진행한다. 집회 신고 인원은 7천 명이다.

경찰은 집회 및 행진 구간 주변에 안내 입간판 등 20개를 설치하고, 교통경찰 등 150여 명을 배치해 차량 우회를 유도하는 등 방법으로 교통 혼잡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서울경찰청 관계자는 "오후 시간대 한강대로 삼각지에서 서울역 방향 차량 정체가 예상되므로 지하철 등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부득이 차량을 운행할 때는 정체 구간을 우회하고 교통경찰의 수신호 통제에 잘 따라 달라"고 요청했다.

자세한 교통상황은 서울경찰청 교통정보 안내전화(☎ 700-5000), 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www.spatic.go.kr), 카카오톡 서울경찰교통정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chic@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