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與 "자신들이 할땐 적폐청산, 尹정부는 정치보복? 언어도단"

송고시간2022-06-17 10:41

댓글

"尹정부 수사는 文정부 때 이미 고소·고발된 사건"

발언하는 권성동
발언하는 권성동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가 1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6.17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홍준석 기자 =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는 17일 새 정부가 전 정부에 대해 '정치보복' 수사에 나섰다는 더불어민주당 측 주장에 대해 "자신들이 할 때는 적폐청산이고 윤석열 정부에서 하는 건 정치보복이라 주장하는 건 이해할 수 없는 것"이라고 밝혔다.

권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범죄 행위에 대한 단서와 고소·고발이 있으면 법과 원칙에 따라 수사하는 건 당연한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초기에 문재인 정부는 각 부처에 적폐청산위원회를 만들어서 부처가 가진 컴퓨터에 저장된 모든 자료를 다 뒤져서 그 자료를 언론에 뿌림으로써 언론을 통한 공개재판 형식으로 관련 당사자들의 명예를 다 훼손한 다음에 검찰에 고발하고 검찰에서 그 고발사건을 수사함으로써 소위 보수 정부 인사들에 대한 대대적인 수사를 자행한 바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런 것이 정치보복"이라며 "지금 윤석열 정부 검찰에서의 수사는 이미 문재인 정부 때 고소·고발된 사건을 수사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또 "이번에 산업부 블랙리스트 사건은 당연히 문재인 정부에서 해야 했을 사건을 막아서 못한 것을 이제와서 하는 것을 정치보복이라 하는 것은 언어도단"이라고 거듭 지적했다.

geei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