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청주 생활 쓰레기 발생량 작년보다 6.7%↓…"매년 3% 감축"

송고시간2022-06-19 09:01

댓글

(청주=연합뉴스) 윤우용 기자 = 올해 청주에서 발생한 생활 쓰레기가 지난해보다 6.7% 감소했다.

19일 청주시에 따르면 올해 1∼5월 청주에서 발생한 생활 쓰레기는 7만3천758t이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발생한 7만9천65t보다 5천307t(6.7%)이 감소한 것이다.

올해 종류별 생활 쓰레기 발생량은 가연성 5만9천48t, 불연성 8천468t, 재활용 6천242t이다.

시는 생활 쓰레기 발생량을 줄이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오는 9월부터 시민이 요일별 쓰레기 수거 품목 등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인센티브 지급형 청소종합앱인 '버릴 시간'을 운영할 예정이다.

이 앱은 충전식 카드형 지역화폐인 청주페이 모바일 앱에 탑재된다.

시는 이 앱 이용자에게 인센티브도 줄 참이다.

내년 하반기부터 전국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다회용기 공공세척 센터도 운영할 계획이다.

다회용기 공공세척센터 운영 로드맵
다회용기 공공세척센터 운영 로드맵

[청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내년 6월 완공될 이곳에서는 하루 7만개의 다회용기를 세척할 수 있다.

시는 이 센터 건립에 맞춰 아파트 등 500여 곳에 다회용기 수거함도 설치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아이스팩 재사용 사업, 종량제봉투 가격 인상 등 생활 쓰레기를 줄이기 위한 다양한 사업이 효과를 거두고 있다"며 "2025년까지 해마다 생활 쓰레기 발생량을 3%씩 줄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yw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