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백악관 안보보좌관 코로나 확진…"바이든과 밀접접촉 없어"

송고시간2022-06-19 11:03

댓글
제이크 설리번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A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제이크 설리번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A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제이크 설리번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18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AP 통신 등이 보도했다.

조 바이든 행정부 한 고위 관계자는 이같이 밝히고 설리번 보좌관이 대개 바이든 대통령과 자주 접촉하지만, 최근 접촉은 지난주 초가 마지막이라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설리번 보좌관이 가까이에서 접촉한 한 커플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바이든 대통령과 거리를 둬 왔다고 덧붙였다.

에이드리엔 왓슨 국가안보회의(NSC) 대변인은 "설리번 보좌관은 현재 증세가 없으며 바이든 대통령과 밀접 접촉을 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백악관은 지난 16일 바이든 대통령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확인했다.

그러나 그 뒤에 다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는지에 대해서는 즉시 답변하지 않았다고 AP는 전했다.

taejong75@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