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전국 폭염 위기경보 '주의'로 상향…"작년보다 22일 빨라"

송고시간2022-06-20 14:08

댓글
올해 첫 폭염주의보...물놀이하는 어린이들
올해 첫 폭염주의보...물놀이하는 어린이들

(서울=연합뉴스) 올해 첫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18일 경남 함양군 함양읍 상림 어린이공원 물놀이장에서 어린이들이 물놀이를 즐기고 있다. 2022.6.18 [함양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계승현 기자 = 행정안전부는 20일 정오를 기해 폭염 위기경보 수준을 '관심'에서 '주의' 단계로 상향 조정했다고 밝혔다.

이는 영·호남 지방을 중심으로 폭염특보가 발령된 가운데, 낮 기온이 33도 이상으로 오르면서 당분간 폭염특보가 확대·유지될 것으로 전망되는 데 따른 것이다.

이번 주의 경보는 작년 7월 12일보다 22일이나 빠르다.

폭염 위기경보는 관심-주의-경계-심각 순으로 올라간다. '주의' 단계는 전국 10% 지역에서 일 최고기온 33도 이상이 3일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될 때 발령된다.

행안부는 관계부처와 지자체에 소관부서 비상근무 등 폭염 대책 강화를 지시했다.

오는 23일에는 점검회의를 열어 공사장 야외근로자, 논·밭 고령층 작업자,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에 대한 관리 상황을 점검한다. 철도·도로 안전관리 대책, 농·축산업 피해 예방대책도 함께 살펴본다.

김성호 행안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폭염 시에는 3대 수칙인 물·그늘·휴식을 항상 기억하고 실외 작업장에서는 폭염 안전수칙을 준수해달라"고 말했다.

ke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