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오늘도 찜통더위…낮 기온 26~35도, 체감온도 30도 이상

송고시간2022-06-22 08:33

댓글

경북내륙 일최고체감온도 35도 이상…내륙 곳곳에 폭염특보

내일 전국에 많은 양 장맛비…더위 다소 누그러져

그늘에서 신호 기다리는 시민들
그늘에서 신호 기다리는 시민들

(서울=연합뉴스) 서대연 수습기자 = 21일 오전 서울 광화문역 인근에서 출근하는 시민들이 그늘막 밑에서 햇빛을 피하며 신호를 기다리고 있다. 2022.6.21 dwise@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수요일인 22일 전국적으로 찌는 듯한 더위가 이어지겠다. 전국 대부분 지역 기온이 이날까지 평년기온을 웃돌겠다.

22일 아침 최저기온은 19~24도였다.

주요 도시 오전 8시 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0.7도, 대전 23.3도, 광주 23.9도, 대구 26.3도, 울산 25.8도, 부산 25.1도다.

낮 최고기온은 26~35도로 전망된다.

내륙을 중심으로 곳곳에 폭염특보가 발령된 상태다.

경북내륙 일최고체감온도가 35도 이상으로 오르는 등 내륙은 일최고체감온도가 33도 이상, 다른 지역도 31도 이상일 것으로 예상된다.

햇볕에 지면이 가열돼 기온이 급격히 오르면서 대류가 발생, 낮 강원산지·전라동부내륙·경북남부내륙·경남서부내륙 등에 5~50㎜ 소나기가 오겠다. 소나기와 함께 돌풍이 일고 천둥과 번개가 칠 수 있다.

부채로 햇빛 가리는 시민
부채로 햇빛 가리는 시민

[연합뉴스 자료사진]

22일 밤 제주에 남동풍이 불어오면서 비가 내리기 시작하겠다.

이어 23일엔 정체전선상에 발달한 저기압 영향으로 내리는 비, 즉 장맛비가 새벽 제주에서 시작해 전국으로 확대되겠다. 장맛비는 금요일인 24일 아침과 오후 사이 차차 그치겠다.

이번 장맛비는 더위를 다소 식혀주겠다.

23일 강수량은 수도권·강원영서·충청·경북북부·호남·서해5도 20~80㎜, 강원영동·경북남부·경남·울릉도·독도·제주(22일부터) 5~40㎜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23일 오후부터 24일 오전까지 비가 시간당 20㎜ 내외로 세차게 많이 내릴 수 있으니 피해가 없도록 대비해달라"라고 당부했다.

다만 23~24일 장맛비 강도가 달라질 수 있으니 최신 기상정보를 확인해야 한다. 북태평양 고기압이 어느 정도 확장하는지와 북서쪽에서 남쪽으로 내려오는 차가운 공기 강도에 따라 정체전선 위치와 전선 위 저기압의 세력이 달라질 수 있기 때문이다.

jylee24@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