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수능 '9월 모평' 8월 31일 시행…자가격리자는 별도 시험장에서

송고시간2022-06-22 12:00

댓글

평가원 "출제 오류 발생한 6월 모평 미흡한 점 보완하겠다"

모의평가 치르는 고3 학생들
모의평가 치르는 고3 학생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오는 11월 17일 치러지는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의 연습 시험인 한국교육과정평가원 주관 9월 모의평가가 8월 31일에 치러진다.

수능 출제기관인 평가원은 2023학년도 9월 모의평가 시행계획을 발표하고 이달 27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 응시 원서를 접수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모의평가는 지난 9일에 이어 평가원이 주관하는 두 번째 모의평가로 수험생들이 올해 수능의 출제 경향과 난이도 등을 미리 가늠해볼 기회가 된다.

9월 모의평가가 8월이 치러지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일정이 8월로 정해진 것은 모의평가를 치른 후 수능 원서를 접수해야 하는 일정과 올해 추석이 9월 10일인 점 등을 고려했다고 평가원은 설명했다.

시험 영역은 올해 치러지는 수능과 마찬가지로 국어, 수학, 영어, 한국사, 탐구(사회, 과학, 직업), 제2외국어·한문으로 구분된다.

한국사 영역은 모든 수험생이 반드시 응시해야 하고 나머지 영역은 선택할 수 있다.

지난해 수능과 마찬가지로 국어와 수학은 '공통과목+선택과목' 구조로 치러진다.

사회·과학 탐구 영역은 17개 과목 중에서 최대 2개 과목을 선택할 수 있으며 영어, 한국사, 제2외국어·한문 영역은 절대평가로 시행된다.

EBS 수능교재 및 강의와 모의평가 출제의 연계 비율은 문항 수 기준 50% 수준이다.

이번 모의평가 응시 원서는 재학생은 재학 중인 학교에서, 졸업생은 희망에 따라 출신 고등학교나 학원에서, 검정고시생 등 출신 학교가 없는 수험생은 주소지 관할 84개 시험지구 교육청이나 응시 가능한 학원에 신청하면 된다.

학원 시험장의 경우 교육청에서 감독관을 파견해 시험 당일 아침에 모의평가 문답지 인수에서부터 매 교시 문제지 개봉 등 학원 시험장의 문제지 보안과 시험관리 사항을 점검한다.

코로나19로 인한 자가격리자, 유증상자 등은 별도의 시험장에서 현장 응시하거나 온라인으로 시험을 볼 수 있다.

특히 올해 6월 모의평가에서 출제 오류가 발견됨에 따라 평가원은 "교육부의 '수능 출제 및 이의심사제도 개선안'이 적용된 6월 모의평가 출제의 미흡한 점을 보완하고, 이의 심사의 객관성을 제고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9일 치러진 2023학년도 수능 모의평가 과학탐구영역 지구과학Ⅱ의 14번 문항에서 오류가 발생해 평가원은 이를 '정답 없음' 처리했다.

이번 문항 오류는 지난해 수능 생명과학Ⅱ에서 출제 오류가 발생해 법정 공방 끝에 정답 취소 결정이 내려져 교육부가 수능 출제 및 검토 절차 개선안을 내놓은 지 불과 3개월 만에 벌어진 일이다.

dyle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