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증정품에서 오징어 냄새가? 스타벅스 "일시적 현상…교환 가능"

송고시간2022-06-23 14:12

댓글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최근 SNS(사회관계망서비스) 등에서 스타벅스 증정품에서 악취가 난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

23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스타벅스코리아의 올해 여름 e-프리퀀시 전용상품 중 '서머 캐리백'에서 오징어 냄새 같은 악취가 난다는 민원이 이어지고 있다.

스타벅스코리아는 미션 음료 3잔을 포함해 총 17잔의 음료를 구매한 고객에게 e-프리퀀시 상품 1종을 선착순으로 증정하는데 서머 캐리백은 이런 증정품의 한 종류다.

이런 악취 문제는 서머 캐리백 중 일부에서 발생하는 것으로, 제작 시 원단의 인쇄 염료가 충분히 휘발되지 않아 발생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다만 이런 냄새는 시간이 지나면 자연스럽게 사라지고, 인체에도 무해하다는 것이 스타벅스코리아의 설명이다.

스타벅스코리아 관계자는 "이취(이상한 냄새) 현상에 불편함을 느낀 고객께 동일 제품으로 교환해드리고 있다"며 "고객 만족을 위해 품질 관리에 더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스타벅스코리아는 지난 4월에는 매장에서 사용하는 종이 빨대에서 휘발유 냄새가 난다는 고객의 의견에 따라 해당 물량을 전부 회수한 바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해당 제품에 대해 검사를 진행한 결과 규격·기준에 모두 적합한 것으로 확인됐다.

스타벅스 '서머 캐리백'
스타벅스 '서머 캐리백'

[스타벅스코리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u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