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재명 "제일 큰 책임은 제게…전대 출마, 의견 계속 듣고 있다"

송고시간2022-06-23 17:12

댓글

민주당 의원 워크숍 참석…"선배 의원들 이야기 잘 경청하겠다"

워크숍 참석하는 이재명 의원
워크숍 참석하는 이재명 의원

(예산=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의원이 23일 충남 예산군 덕산리솜리조트에서 열린 '새롭게 도약하는 민주당의 진로 모색을 위한 국회의원 워크숍에 참석하고 있다. 2022.6.23 srbaek@yna.co.kr

(서울·예산=연합뉴스) 고상민 박형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상임고문은 23일 자신을 향한 대선·지방선거 패배 책임론에 대해 "전에도 말한 것처럼 선거 개표날 말한 내용과 다른 게 없다. 제일 큰 책임은 후보인 저한테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 고문은 이날 오후 민주당 의원 워크숍이 열린 충남 예산의 리솜리조트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

이 고문은 6·1 지방선거 이후 지역구(인천 계양을) 일정을 소화하는 것 말고는 공개 행보를 삼가며 자신을 겨냥한 당내 일각의 선거 책임론과 전당대회 불출마 요구에 대해 침묵해 왔다.

이와 관련, 이 고문은 "지금까지 몇 차례 의원 여러분과 함께 의논할 자리가 있기는 했는데 제가 참석하는 것보다는 전해 듣는 게 훨씬 낫겠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워크숍은 매우 중요한 일정이기 때문에 오늘은 의견도 같이 나누고, 모두가 선배 의원님이기 때문에 이야기를 잘 경청하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8·28 전당대회 출마 결심이 섰느냐'는 질문에 "의견을 계속 듣고 있다"며 "아직 어떠한 결정을 할 상황이 아니라 의원님들을 포함해 당원들, 국민 여러분의 의견을 낮은 자세로 열심히 듣는 중"이라고 답했다.

이 고문은 '워크숍에서 어떤 말씀을 할 예정이냐'는 질문에는 "저는 특별히 드릴 말씀이 없는 상태"라고 했다.

전날 전해철 의원이 사실상 자신의 불출마를 요구한 데 대해서도 "특별한 의견이 없다"며 말을 아꼈다.

goriou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