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강원 중북부 시간당 10∼40㎜ 장맛비…오늘 밤 30∼50㎜ 장대비

송고시간2022-06-23 17:46

댓글
전국 장맛비 시작
전국 장맛비 시작

(춘천=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중부지방에 최대 120㎜의 비 소식이 예보된 23일 오후 강원 춘천시 강원도청 인근에서 우산을 쓴 시민들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2022.6.23 yangdoo@yna.co.kr

(춘천=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23일 강원 중북부를 중심으로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10∼40㎜ 안팎의 굵은 빗줄기가 쏟아지고 있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까지 강수량은 화천 사내 73㎜, 인제 신남 54.5㎜, 철원 임남 52㎜, 양구 방산 47㎜, 춘천 남이섬 43.5㎜, 고성 간성 34㎜를 기록했다.

강한 비구름대가 북동쪽으로 이동하면서 남하하고 있어 영서 남부에도 점차 비가 강해지겠다.

동해안은 내일(24일) 새벽에, 내륙과 산지는 아침에 점차 그치겠다.

특히 영서를 중심으로 오늘 밤까지 시간당 30∼50㎜ 내외로 매우 강하고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고, 영동에도 시간당 20㎜ 안팎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강원기상청은 "이번 비는 짧은 시간에 매우 많은 비가 집중되는 곳이 많겠고,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반가운 비 소식
반가운 비 소식

(춘천=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중부지방에 최대 120의 비 소식이 예보된 23일 오후 강원 춘천시 서면 신매리에서 비옷을 입은 농부들이 아스파라거스 모종을 심고 있다. 강원지역 농가는 봄부터 이어진 가뭄으로 농사에 어려움을 겪어 왔다. 2022.6.23 yangdoo@yna.co.kr

conany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