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코로나19로 중단 원주 물놀이장·바닥분수 2년 만에 운영 재개

송고시간2022-06-24 09:25

댓글

(원주=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가동을 중단한 원주시 공원 내 물놀이장과 바닥분수를 2년 만인 7월 1일부터 정상 가동한다.

원주 도심 물놀이장
원주 도심 물놀이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2년 만에 문을 여는 곳은 행구수변공원, 우리산이야기어린이공원, 태봉어린이공원, 샘마루공원다.

계곡물을 이용한 계류형 물놀이장인 행구수변공원은 기후변화 대응센터와 수변공간이 어우러진 물놀이 명소다.

무실동 우리산이야기어린이공원은 워터 터널 등 다양한 물놀이 시설과 그늘막 등 편의시설을 갖췄다.

태장동 태봉어린이공원은 워터 드롭과 야자수 버킷을, 지정면 샘마루공원은 기업도시의 대표 물놀이 공원이다.

태봉어린이공원 물놀이장
태봉어린이공원 물놀이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들 4곳은 다음 달 28일까지 운영한다. 이용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다.

물놀이장마다 어린이들의 안전을 위해 안전요원을 배치하고, 청결한 시설 제공을 위해 정기적인 수질검사를 할 계획이다.

이밖에 어깨동무어린이공원, 너름공원, 중앙근린공원의 바닥분수도 같은 기간에 함께 운영한다. 12시부터 오후 9시까지 매시간 45분간 가동한다.

시 관계자는 24일 "시민들이 무더운 여름을 시원하게 보낼 수 있도록 시설 관리와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jle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