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트로트 열풍 주역 서혜진 본부장, TV조선 떠날 듯…보직해임

송고시간2022-06-24 09:48

댓글

오디션 전문 콘텐츠 제작 스튜디오 설립 준비

서혜진 TV조선 제작본부장
서혜진 TV조선 제작본부장

[TV조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TV조선의 최고 흥행작 '미스트롯'과 '미스터트롯'을 만든 서혜진 제작본부장이 TV조선을 떠날 전망이다.

24일 방송가에 따르면 TV조선은 서 본부장을 보직 해임하고, 후임으로 김상배 PD를 27일자로 발령하는 인사를 단행했다.

앞서 서 본부장은 독립 스튜디오 설립을 위해 TV조선에 사의를 표명한 바 있으며, 사측과 의견을 조율해왔다.

최근에는 서 본부장이 TV조선에 남을 가능성도 있다는 전망도 나왔지만, 콘텐츠 제작을 총괄하는 자리에서 보직 해임된 만큼 홀로서기에 나서기로 한 것으로 보인다.

서 본부장은 오디션 전문 콘텐츠를 제작하는 스튜디오 설립을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서 본부장은 1997년 SBS에 입사해 '스타킹', '동상이몽' 등 인기 예능을 제작했으며 2018년 TV조선 예능국장으로 이적했다.

이후 '미스트롯'과 시즌2 격인 '미스터트롯', '아내의 맛'·'연애의 맛' 시리즈, '사랑의 콜센타'를 잇따라 히트시키며 TV조선 예능의 입지를 다졌다는 평가를 받는다.

aera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