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반성문 쓴 민주당 "내로남불·공천 부적절·팬덤 역기능 방치"

송고시간2022-06-24 11:27

댓글

1박2일 워크숍서 '셀프 성찰'…"인간관계 제로베이스로 계파 해체"

"민생 최우선주의로 무장…강력한 야당 되자" 결의문도

새로운 도약 모색을 위한 민주당 국회의원 워크숍
새로운 도약 모색을 위한 민주당 국회의원 워크숍

(예산=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과 박홍근 원내대표 등 참석 의원들이 23일 충남 예산군 덕산리솜리조트에서 열린 '새롭게 도약하는 민주당의 진로 모색을 위한 국회의원 워크숍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6.23 srbaek@yna.co.kr

(서울·예산=연합뉴스) 고상민 박형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이 1박 2일간 진행한 의원 워크숍에서 대선·지방선거 패인을 돌아보고 이를 토대로 한 당의 혁신 방향에 의견을 모았다.

전략기획위원장인 조승래 의원은 24일 오전 충남 예산의 리솜리조트에서 전날 밤늦게까지 열린 팀별 토론 결과를 취합해 발표했다.

조 의원은 15개 조로 나뉘어 진행된 토론의 공통 주제로 ▲ 내부 성찰 ▲ 대선·지방선거 평가 ▲ 팬덤·계파정치 ▲ 향후 진로 ▲ 전당대회 준비 등 5가지를 들었다.

그는 "우선 내로남불과 오만, 독선에 대한 비판을 새겨듣고 철저한 반성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많았다"며 "이는 특정 시기와 사안에 대한 문제가 아니라 수년간 누적된 결과라는 게 공통된 인식이었다"고 했다.

대선·지방선거와 관련해서는 "대선 때 정당과 후보자 모두 시대 가치와 비전을 제대로 제시하지 못했던 점을 성찰해야 한다는 평가가 있었다"며 "특히 (공약에) 정책적 오류가 있었다는 지적에도 그것이 공론화되지 못했다는 비판이 있었다"고 소개했다.

이어 "(지방선거의 경우) 공천 과정에서 국민의 상식에 부합하지 못했던 측면과 아울러 대선 패배 후 책임지지 않는 태도에 대한 지적도 있었다"고 했다.

이는 당내 반발에도 서울시장 선거와 국회의원 보궐선거 출마를 각각 강행한 송영길 전 대표와 이재명 상임고문을 겨냥한 것이었다.

다만 조 의원은 "그러나 그분들에게만 책임을 돌릴 수 있는 문제는 아니다. 국회의원과 당직자가 같이 반성하고 책임질 부분"이라고 강조했다.

조승래 전략기획위원장의 발언 듣는 민주당 지도부와 의원들
조승래 전략기획위원장의 발언 듣는 민주당 지도부와 의원들

(예산=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오른쪽)과 박홍근 원내대표(오른쪽 두번째)가 24일 오전 충남 예산군 덕산리솜리조트에서 열린 '새롭게 도약하는 민주당의 진로 모색을 위한 국회의원 워크숍에서 조승래 전략기획위원장의 발언을 듣고 있다. 2022.6.24 srbaek@yna.co.kr

조 의원은 '팬덤 정치'와 관련해서는 "열성 지지자는 당이 어려울 때 버팀돌이 된다. 핵심 지지 세력을 기반으로 당의 외연이 확장되는 것"이라면서도 "다만 이 팬덤이 국민 상식과 충돌했을 때 그 역기능에 대한 당의 리더십이 발휘하지 못했던 것 아닌가 하는 지적이 있었다"고 말했다.

계파 논란과 관련해서는 "당내 조직이나 인간관계를 아예 제로베이스로, 새로 구성하는 게 필요하지 않으냐는 문제의식이 강했다"며 "내부 다양한 의원 모임을 국민이 요청하는 이슈 중심으로 재구성해야 한다는 의견이 많았다"고 했다.

조 의원은 "당의 향후 진로에 대해서는 민주당의 전통적 노선인 중산층과 서민을 위한, 약자와 함께하는 진보정당·민생정당의 원칙을 분명히 해야 한다는 주장이 있었다"고 전했다.

끝으로 8·28 전당대회와 관련해서는 "일단 통합의 리더십을 세우되 윤석열 정부의 독선을 견제할 수 있는 강력한 야당이 되는 계기가 돼야 한다는 의견이 다수였다"고 했다.

민주당 의원 전원은 이틀간 워크숍에서 진행된 논의를 기초로 결의문도 채택했다.

이들은 결의문에서 "이제 우리 민주당은 유능하고 겸손한 민생정당으로 다시 태어나겠다"며 "당 구성원 모두 민생 최우선주의로 무장하자"고 말했다.

이어 "민주당은 국민 신뢰 회복을 위해 끊임없이 혁신해야 한다"며 "새로운 리더십을 지속해서 육성하고 청년세대와 적극적으로 소통하자"고 했다.

민주당 국회의원 워크숍 결의문 낭독
민주당 국회의원 워크숍 결의문 낭독

(예산=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수진, 오영환 원내대변인이 24일 오전 충남 예산군 덕산리솜리조트에서 열린 '새롭게 도약하는 민주당의 진로 모색을 위한 국회의원 워크숍'에서 결의문 낭독을 하고 있다. 2022.6.24 srbaek@yna.co.kr

goriou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