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현중 NBA 드래프트 지명 불발…1순위는 반케로

송고시간2022-06-24 13:37

댓글
미국 NBA G리그서 볼 다루는 이현중
미국 NBA G리그서 볼 다루는 이현중

(시카고 AFP/게티이미지=연합뉴스) 미국 대학스포츠협회(NCAA) 데이비슨 와일드 캣츠 소속 농구선수 이현중(21)이 지난달 17일(현지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 윈트러스트 아레나에서 열린 미국프로농구(NBA) 마이너리그 격인 NBA G리그 엘리트 캠프에서 볼을 다루고 있다. 최근 NBA 진출을 선언하며 드래프트에 참여하고 있는 이현중은 국내 농구팬들의 기대를 받고 있다. 2022. 5. 18 alo95@yna.co.kr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 무대에 도전장을 낸 이현중(22·데이비드슨대)이 신인 드래프트에서 지명을 받지 못했다.

이현중은 24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 바클레이스 센터에서 열린 2022 NBA 드래프트에서 끝내 호명되지 않았다.

이번 드래프트에선 NBA 30개 팀이 2라운드까지 두 번씩 선수를 지명했는데, 올해는 마이애미 히트와 밀워키 벅스가 지명권을 한 장씩 박탈당해 58명 만이 선발됐다.

미국 대학 농구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한 이현중은 한국 선수 역대 두 번째로 NBA 입성을 노렸지만, 58위 안에 들지 못했다.

지금까지 NBA 드래프트에서 지명을 받은 한국 선수는 2004년 전체 46순위로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 유니폼을 입은 하승진(은퇴)뿐이다.

이현중은 데이비드슨대 3학년이던 2021-2022시즌 34경기에서 평균 32.1분을 뛰며 15.8득점 6리바운드 1.9어시스트를 기록했다. 3점 슛 성공률은 38.1%였다.

2022 NBA 드래프트 장면
2022 NBA 드래프트 장면

[Getty Images/AFP=연합뉴스]

이 같은 활약을 토대로 이현중은 루카 돈치치(댈러스 매버릭스)를 담당하는 현지 유력 에이전시 '빌 더피 어소시에이츠(BDA)'와 계약하며 NBA 입문을 준비했다.

201㎝의 키에 슈팅 능력까지 갖춘 그는 NBA 하부리그인 G리그 캠프, 각 구단과 워크아웃 등을 통해 NBA 구단 관계자들 앞에서 기량을 선보였다.

하지만 드래프트를 앞두고 현지 전문가들은 이현중의 지명 가능성을 높게 보지는 않았다. 수비력과 민첩성 등에 있어 다소 아쉽다는 평가였다.

신인 드래프트에서 지명이 되지 못해도 투웨이 계약(G리그와 NBA팀 동시 계약) 등의 방식으로 NBA에 입성할 수는 있다.

다만 이현중은 최근 NBA 구단과 워크아웃 도중 왼쪽 발등뼈와 인대를 다치는 악재를 맞았다.

이현중의 매니지먼트사인 A2G는 "1차 진단 결과 수개월의 치료와 재활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수일 내 정밀 검사를 통해 최종 소견을 받아볼 예정"이라고 전한 바 있다.

2022 NBA 드래프트 1순위 파올로 반케로
2022 NBA 드래프트 1순위 파올로 반케로

[AP=연합뉴스]

올해 NBA 신인 드래프트에는 파올로 반케로(20)가 전체 1순위로 올랜도 매직에 지명됐다.

키 208㎝의 반케로는 공격에 강점을 보이는 포워드 자원으로, 미국 듀크대 1학년이던 2021-2022시즌 39경기에서 평균 33분을 뛰며 17.2득점 7.8리바운드 3.2어시스트 등을 기록했다.

당초 유력한 1순위 후보로는 자바리 스미스(19·208㎝)와 쳇 홈그렌(20·213㎝)이 거론됐으나, 이들 다음으로 꼽히던 반케로의 이름이 가장 먼저 호명됐다.

올랜도가 1순위로 선수를 지명한 건 2004년 드와이트 하워드 이후 18년 만이다.

곤자가대 출신인 홈그렌은 전체 2순위로 오클라호마시티 선더 유니폼을 입었다.

그는 2021-2022시즌 대학 무대 32경기에서 평균 26.9분 출전해 14.1득점 9.9리바운드 1.9어시스트 3.7블록 등을 작성했다.

2022 NBA 드래프트 3순위 자바리 스미스
2022 NBA 드래프트 3순위 자바리 스미스

[USA TODAY Sports=연합뉴스]

스미스는 전체 3순위로 휴스턴 로키츠에 지명됐다.

점프력과 슈팅 능력을 갖춘 포워드인 스미스는 지난 시즌 오번 대학에서 34경기에 나서 평균 28.8분 동안 16.9득점 7.4리바운드 2.0어시스트 등을 올렸다. 3점 슛 성공률은 42%였다.

boi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