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동연 "경기북도 설치는 대한민국 미래 먹거리 만드는 것"

송고시간2022-06-24 15:58

댓글

"취임 후 공식 조직 만들어 임기 내 완료"…정책토론회 참석

기념사하는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인
기념사하는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인

(의정부=연합뉴스) 24일 오후 경기도청 북부청사 평화누리홀에서 열린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를 위한 정책토론회'에서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인이 기념사를 통해 경기북도 설치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히고 있다. 2022.6.24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의정부=연합뉴스) 우영식 기자 =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은 24일 "경기북부는 대한민국 어느 지역보다 성장 잠재력이 높은 곳으로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는 대한민국의 미래 먹거리를 만드는 것"이라면서 "임기내에 이뤄지도록 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김 당선인은 이날 오후 경기도청 북부청사 평화누리홀에서 열린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를 위한 정책토론회'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그는 "취임 후 관련 조직을 만들어 강력한 의지로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를 추진하겠다"고도 전했다.

그는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가 결코 쉬운 과업이 아니며 섣불리 접근하다가는 실패한다"며 취임과 함께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를 위한 비전 수립, 준비 사항 검토, 주민 의견 수렴, 실천 계획 마련 등 4가지를 추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즉 주민들에게 어떤 혜택이 있는지 비전을 제시하고 경기도가 해야 할 일은 무엇인지 점검하는 한편 공론화위원회를 만들어 의견을 모으고, 임기 내에 이뤄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는 얘기다.

그는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에 대한 적극적인 의지를 밝히면서 "취임하면 요일을 정해 북부청사에 와 정기적으로 근무하겠다"고도 말했다.

기념사하는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인
기념사하는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인

(의정부=연합뉴스) 24일 오후 경기도청 북부청사 평화누리홀에서 열린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를 위한 정책토론회'에서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인이 기념사를 통해 경기북도 설치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히고 있다. 2022.6.24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또 그는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와 관련해 당부사항으로 2가지를 제시했다.

'분도'(分道)라는 용어 대신 '경기북도 설치'를 사용하자는 것과 안보나 상수원 보호를 위한 그동안의 희생에 대한 보상의 시각이 아니라 대한민국의 발전이라는 관점에서 접근하자는 의견이다.

그는 "선거 과정에 경기북부를 여러 차례 돌아봤는데 풍부한 인적 자원과 역사·문화·관광자원이 있고 오랜 세월 중첩 규제로 잘 보전된 생태와 환경을 갖춘 곳"이라며 "지속가능한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성장 잠재력을 갖춘 경기북부의 발전이 곧 대한민국 발전으로 이어진다는 당당함으로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를 추진하자"고 제안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와 김성원·김민철 국회의원실, 한국지방자치학회 등 공동 주최로 열린 이날 토론회에는 박정·안민석·정성호·김한정·오영환·양정숙 국회의원과 양주·파주·김포·구리시장 당선인, 지역 주민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토론회에서는 장인봉 신한대 행정학과 교수가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당위성과 비전', 김재광 선문대 법경찰학과 교수가 '경기북부특별자치도 법적 과제와 전략'을 주제로 각각 발표하고 이에 대한 토론도 진행됐다.

wyshik@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