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코로나로 닫았던 비상구 열어주세요"…소방청 특별점검

송고시간2022-06-26 12:00

댓글
사무실 비상구 문
사무실 비상구 문

[촬영 반종빈]

(서울=연합뉴스) 계승현 기자 = 소방청은 코로나19 방역을 이유로 폐쇄했던 다중이용시설 비상대피로를 특별점검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특히 면회와 내원이 증가한 의료시설이나 전면 등교수업을 시작한 학교를 중점 관리한다.

전국 소방관서는 지자체·보건소·교육지원청 등 관계기관과 특별합동점검을 한다. 비상구를 닫아놓거나 장애물을 쌓아놓는 등 현장 문제점을 확인하고 위법 사항에 대해서는 시정명령을 하거나 과태료를 부과할 예정이다.

안전 컨설팅 전담반을 구성해 대상별 표준 소방계획서 작성 지도, 실습 위주 소방훈련, 피난동선 확인, 이용객 대피 지도를 한다.

특히 화재로 인한 다수 인명피해가 우려되거나 피난 동선이 길어 대피가 어려운 장소는 관서장과의 간담회를 통해 피난동선 관리방안 등을 마련한다.

화재가 발생하면 현장에 도착하기 전 높은 단계의 소방 대응단계를 발령하고, 현장조치를 통해 순차적으로 단계를 내리는 '탑다운'(Top-Down) 방식을 적용한다.

권혁민 화재예방총괄과장은 "화재가 발생하면 초기 소화도 중요하지만, 인명보호가 최우선"이라며 "비상구의 효용을 극대화해 피해를 최소화하도록 계도와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e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