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LG, kt에 2점 차 신승…이민호 역투-박해민 특급 호수비

송고시간2022-06-26 19:58

댓글
역투하는 이민호
역투하는 이민호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6일 경기도 수원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2022 KBO리그 프로야구 LG 트윈스와 kt wiz의 경기. 1회말 LG 선발투수 이민호가 역투하고 있다. 2022.6.26 xanadu@yna.co.kr

(수원=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LG 트윈스가 선발 투수 이민호의 호투를 앞세워 kt wiz를 누르고 3위 자리를 굳건하게 지켰다.

LG는 26일 수원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와 방문 경기에서 3-1로 승리했다.

LG 타선은 이날 부상 복귀전을 치른 kt의 대체 외국인 투수 웨스 벤자민을 효과적으로 공략했다.

1회 선두타자 홍창기의 우전 안타로 만든 1사 1루에서 김현수가 우월 투런 홈런을 날리며 선취점을 올렸다.

2회엔 1사에서 이상호, 허도환이 연속 안타를 작렬하면서 스코어링 포지션을 만들었고, 홍창기의 내야 땅볼 때 3루 주자 이상호가 홈을 밟으면서 3-0으로 달아났다.

3회까지 1피안타로 잘 막은 LG 선발 이민호는 4회 첫 실점 했다. 1사에서 상대 팀 박병호에게 좌월 솔로 홈런을 허용하며 3-1로 추격당했다.

거기까지였다. 이민호는 5회와 6회를 연속 삼자범퇴로 막으며 점수 차를 유지했다.

LG는 7회 정우영이 2사 1, 2루 위기에서 대타 김준태를 삼진 처리하며 위기를 막았고, 8회 이정용이 이닝을 삭제했다.

9회에 등판한 마무리 고우석은 장성우에게 볼넷을 허용한 뒤 폭투를 범해 1사 2루 위기에 몰렸지만, 배정대와 송민섭을 연속 범타 처리하며 경기에 마침표를 찍었다.

LG 중견수 박해민은 7회 선두 타자 장성우의 우중간 깊은 타구를 내달려 잡아내는 호수비에 이어 8회 1사에서 앤서니 알포드의 비슷한 타구를 다시 몸을 날려 잡아내는 등 눈부신 수비 플레이를 펼쳤다.

타석에선 김현수가 홈런 포함 4타수 2안타 2타점 1득점으로 활약했다.

cycl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