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콜롬비아 투우 경기장서 붕괴 사고…최소 5명 사망·수십명 부상

송고시간2022-06-27 06:17

댓글
사고 영상 올린 페트로 콜롬비아 대통령 당선인 트위터
사고 영상 올린 페트로 콜롬비아 대통령 당선인 트위터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고미혜 특파원 = 남미 콜롬비아에서 26일(현지시간) 투우 경기 도중 관중석이 무너지면서 최소 5명이 숨졌다.

블루라디오 등 콜롬비아 언론에 따르면 이날 수도 보고타 남서쪽의 톨리마주 에스피날에서 경기 도중 나무 관중석 몇 개가 무너졌다.

호세 리카르도 오로스코 톨리마 주지사는 지금까지 여성과 어린아이 등 5명이 숨지고, 60명 이상이 다쳤다고 전했다.

사상자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사고 당시 경기장에선 관중이 참여하는 콜롬비아 전통 투우인 '코랄레하'가 열리고 있었다.

소셜미디어에 올라온 영상에는 부실해 보이는 3층 나무 관중석이 한순간 와르르 무너지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겼다.

코랄레하는 이전에도 일반인 부상이 속출하고 동물을 학대한다는 비판을 받아왔다.

구스타보 페트로 콜롬비아 대통령 당선인은 사고 당시의 드론 영상을 트위터에 올리고 "부상자들이 무사하길 바란다"며 "사람이나 동물의 죽음을 수반하는 쇼를 더는 허용하지 말라고 지방 정부에 요청한다"고 덧붙였다.

mihy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