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오세훈·유정복 "수도권 협력 필요…함께 할 부분 많아"

송고시간2022-06-27 11:06

댓글
유정복 인천시장 당선인과 면담하는 오세훈 시장
유정복 인천시장 당선인과 면담하는 오세훈 시장

(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오세훈 서울시장(왼쪽)이 27일 오전 서울시청 집무실에서 유정복 인천시장 당선인과 면담하고 있다. 2022.6.27 [공동취재] xyz@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오세훈 서울시장과 유정복 인천시장 당선인이 27일 서울시와 인천시 간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오 시장과 유 당선인은 이날 오전 서울시청 시장 집무실에서 진행된 면담에서 수도권 지방자치단체 간 협력 필요성에 공감했다.

오 시장은 "2천500만명 가까이 되는 수도권 (시민)분들이 서울로 출퇴근하시기에 주거, 교통, 행정 등 할 일이 참 많은데 수도권 3개 지자체가 자주 모여서 현안들을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해결하는 관계를 지향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유 당선인도 "행정체제 측면에서 볼 때 함께해야 할 부분이 많다"며 "정치, 산업, 문화, 환경 등의 정책을 함께 추진해서 시민행복을 증진시켜나가야 한다"고 동의했다.

그러면서 "미래를 열어가기 위해 인천의 중요성을 공유해야 한다. 세계적인 바다와 공항 등을 공유해서 서울시민의 행복을 증진시켜 나가야 한다"며 "초광역권 행정을 통해 시민들의 행복지수를 높이기 위해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번 면담은 유 당선인 측의 요청으로 성사됐다.

오 시장은 앞서 이달 13일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과의 면담에서 수도권 공통 현안 해결을 위한 서울·경기·인천 3자 협의체 구성을 제안한 바 있다.

수도권 공통 현안으로는 지하철·광역버스 노선 신설·연장, 수도권 쓰레기 대체 매립지 확보 문제 등이 꼽힌다.

okko@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