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군, 대통령 나토 정상회의 참석기간 군사대비태세 강화

송고시간2022-06-27 15:42

댓글

미 정찰기 RC-135U 컴뱃센트도 수도권 상공서 대북 정찰

첫 다자 외교무대 나서는 윤석열 대통령
첫 다자 외교무대 나서는 윤석열 대통령

(성남=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리는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27일 경기 성남 서울공항에서 공군 1호기에 올라 인사하고 있다. 2022.6.27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하채림 기자 = 군 당국은 윤석열 대통령의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참석 기간에 북한 도발 가능성 등에 대한 대비태세를 강화했다고 27일 밝혔다.

군 관계자는 "대통령 해외 방문 기간에 군사대비태세를 강화했다"며 "긴밀한 한미공조 아래 감시를 강화하고 확고한 즉응(卽應)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상황에 따라 합동참모본부와 작전사령부급에서는 위기조치기구를 운영하는 등 안정적인 상황관리에 온 힘을 쏟고 있다"고 설명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김건희 여사와 함께 나토 정상회의가 열리는 스페인 마드리드로 출국했다.

미국 정찰기도 이날 윤 대통령의 출국 전 한반도 상공에 모습을 드러냈다.

국제 항공 추적 서비스에 따르면 미군 정찰기 RC-135U 컴뱃 센트가 수도권 상공을 비행하는 항적을 노출했다.

미 공군이 2대를 보유한 RC-135U는 적 레이더의 전파를 잡아낸 뒤 적의 방공망을 분석하고, 미사일 기지에서 발신하는 전자파를 수집하는 임무를 수행한다.

tre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