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스웨덴·핀란드 나토가입 초읽기…튀르키예 거부 전격 철회(종합)

송고시간2022-06-29 09:30

댓글

정상회의서 결정될듯…"30개 동맹국 비준 거쳐 몇달내 완료"

스웨덴·핀란드, '소수민족 쿠르드' 두고 튀르키예와 타협

바이든 "결정적 발걸음" 환영…미, 튀르키예와 이면합의설 일축

튀르키예, 스웨덴·핀란드 나토 가입 찬성…양해각서 체결
튀르키예, 스웨덴·핀란드 나토 가입 찬성…양해각서 체결

(마드리드 EPA=연합뉴스) 28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뒷줄 왼쪽부터) 옌스 스톨텐베르그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사무총장,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튀르키예(터키) 대통령, 사울리 니니스퇴 핀란드 대통령, 막달레나 안데르손 스웨덴 총리가 지켜보는 가운데 (앞줄 왼쪽부터) 메블뤼트 차우쇼을루 튀르키예 외무장관, 페카 하비스토 핀란드 외무장관, 안 린데 스웨덴 외무장관이 '트뤼기예의 스웨덴·핀란드 나토 가입 지지' 관련 양해 각서에 서명하고 있다. 2022.6.29 leekm@yna.co.kr

(파리·서울=연합뉴스) 추왕훈 특파원 신재우 기자 = 북유럽 스웨덴과 핀란드의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NATO) 가입이 튀르키예(터키)의 거부방침 철회에 따라 초읽기에 들어갔다.

AP, AFP 통신 등에 따르면 튀르키예는 28일(현지시간) 핀란드, 스웨덴의 나토 가입을 지지한다는 양해각서(memorandum)에 양국과 함께 서명했다.

사울리 니니스퇴 핀란드 대통령은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서명된 이 삼국간 협정에 "터키는 마드리드 나토 정상회의에서 스웨덴과 핀란드의 나토 가입을 지지할 것임을 확인한다"는 내용이 담겼다고 성명을 통해 밝혔다.

협정을 중재한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도 "역사적 결정"이라며 합의 사실을 확인했다.

이번 합의에 따라 29일부터 본 일정이 시작되는 나토 정상회의에서 스웨덴과 핀란드의 나토 가입이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스톨텐베르그 사무총장은 나토 회원 30개국 지도자들이 29일 스웨덴과 핀란드를 정식으로 초청할 것이라며 두 나라의 가입을 확신한다고 밝혔다.

가입 결정은 30개 회원국의 승인과 이들 국가 의회의 비준이 필요하다. 이 과정은 최대 1년까지 걸릴 수 있지만 수개월 안에 완료될 수도 있다.

핀란드, 스웨덴은 올해 2월 24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따라 안보 우려가 커지자 서방 군사동맹인 나토의 집단방위 체제에 보호를 받기 위해 70년간 유지한 중립 입장을 버리고 가입을 결단했다.

이들 국가는 지난달 18일 동시에 가입 신청서를 제출했고 나토도 대다수 회원국의 지지 표명 속에 가입 절차를 신속히 진행할 것을 약속했다.

그러나 핀란드와 스웨덴의 나토 가입은 30개 동맹국 가운데 하나인 튀르키예의 반대로 무산될 위기에 몰렸다.

나토 규정상 새로운 회원 가입은 회원국 모두의 승인을 얻어야 하는 까닭에 튀르키예가 반대 입장을 굽히지 않는다면 현실적으로 스웨덴과 핀란드의 나토 가입은 불가능한 상황이었다.

튀르키예는 자국이 분리독립 세력이자 테러단체로 규정한 자국 내 쿠르드족 정파를 핀란드, 스웨덴이 지원한다며 반대 사유를 밝혔다.

핀란드, 스웨덴 나토 가입 신청 (PG)
핀란드, 스웨덴 나토 가입 신청 (PG)

[연합뉴스 일러스트]

스웨덴, 핀란드는 튀르키예가 안보위협으로 주장하는 이 같은 사안을 두고 타협점을 찾은 것으로 전해졌다.

스톨텐베르그 사무총장은 "무기수출, 테러와의 전쟁 등을 포함하는 튀르키예의 우려 사항에 대처하는 합의"라고 설명했다.

튀르키예 정부는 스웨덴, 핀란드가 쿠르드노동자당(PKK)과 시리아 연계 세력을 포함한 튀르키예 단체들을 단속하고 관련 범죄인 인도와 관련해서도 구체적 절차를 밟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스웨덴과 핀란드는 2019년 시리아 북동부 쿠르드족 장악 지역에 군사 공격을 단행한 데 책임을 물어 튀르키예에 부과한 무기수출 금지도 해제하기로 했다.

마그달레나 안데르손 스웨덴 총리는 '스웨덴 국민이 쿠르드족 무장세력의 인도를 양보로 보지 않겠느냐'는 질문에 "국민도 이번 합의가 스웨덴의 안보를 위해 좋은 일이라는 것을 알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나토의 주요 동맹국 정상들은 이번 합의를 환영했다.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트위터에 "스웨덴과 핀란드의 가입 때문에 우리의 빛나는 동맹이 더 강하고 안전해질 것"이라고 썼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도 "세 나라가 결정적인 발걸음을 내디뎠다"고 평가했다.

튀르키예가 반대 입장을 전격 철회한 다른 실질적 이유나 이면 합의가 있는지는 확인되지 않는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튀르키예 대통령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튀르키예 대통령

지난 5월 18일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튀르키예 대통령이 수도 앙카라에서 스웨덴의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가입에 반대하는 발언을 하고 있다. 2022.5.19 [신화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터키의 입장에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는 미국은 이번 합의에 관여하지 않았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튀르키예 대통령은 나토 정상회의에 참석하기에 앞서 미국산 전투기를 거론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스웨덴과 핀란드의 나토 가입 문제와 관련해 "반드시 터키의 우려를 고려해야 한다"며 미국에 F-16 전투기의 현대화 및 추가 도입을 요구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튀르키예는 2017년 러시아제 S-400 미사일 방어체계를 도입한 후 미국에서 최신예 F-35 전투기를 구매할 수 없게 됐다.

미국에 다른 주요 동맹국들이 F-35를 속속 도입하자 튀르키예는 그 대신 F-16 현대화를 요구해왔다.

그 때문에 튀르키예가 나토 확장에 어깃장을 놓는 태도를 지렛대로 삼아 F-16 현대화를 노리고 있는 게 아니냐는 관측이 제기됐다.

미국의 한 관리는 기자들에게 "튀르키예에서 미국에 특별히 양보해 달라는 요청이 없었다"며 "튀르키예가 미국에 요청한 내용은 이 합의의 일부분이 아니었고 3국 간의 합의일 뿐"이라고 강조했다.

다만 이 관계자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직후 바이든 대통령이 스웨덴, 핀란드의 나토 가입 논의가 시작될 수 있도록 손을 썼고 튀르키예가 무기금수 해제를 요구하자 3국간 이견을 완화하려고 노력했다고 밝혔다.

cwhyna@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