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박경귀 아산시장 당선인 "둔포 고교 신설 1년 앞당겨"

송고시간2022-06-29 09:27

댓글
둔포 아산테크노밸리 전경
둔포 아산테크노밸리 전경

[아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아산=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박경귀 충남 아산시장 당선인은 29일 "아산 둔포에 신설되는 인문계 고교가 당초 계획보다 1년 이른 2025년 문을 열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박 당선인은 "라인건설이 학교 실시설계비를 기부채납하기로 하면서 재정문제가 해결돼 개교 시기를 앞당길 수 있게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충남도교육청은 아산 둔포에 가칭 '북아산고'를 2026년 3월 개교하는 것을 목표로 7월 교육 환경영향평가 심의 후 10월에 교육부 중앙투자심사를 거칠 계획이었다.

신설 학교는 중앙투자 심사 후 공모를 통해 기본설계와 실시설계 과정을 거쳐 착공해야 하는데 그 과정이 대부분 1년 이상 소요된다.

그러나 박 당선인과 라인건설이 협의를 통해 중앙투자심사 전에 기본설계와 실시설계를 마무리하기로 하면서 아산 북부지역 인문계 고교 개교를 1년 앞당기게 됐다.

아산교육청 관계자도 "실시설계비 해결로 교육청의 학교 설립에 따른 행정 절차가 축소되면서 개교 시기를 앞당길 수 있게 됐다"고 확인했다.

라인건설은 아산 테크노밸리에 7천여 가구의 아파트를 신축 중이다.

jung@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