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포항 정치권·단체 연이어 MB 사면 촉구…시민단체는 반대

송고시간2022-06-29 13:45

댓글
포항 정치권·단체 연이어 MB 사면 촉구…시민단체는 반대
포항 정치권·단체 연이어 MB 사면 촉구…시민단체는 반대

(서울=연합뉴스) 검찰이 지난 28일 경기 안양교도소에 복역 중인 이명박 전 대통령에 대한 3개월 형집행정지를 결정했다. 형집행정지 결정에 따라 이 전 대통령은 횡령과 뇌물 등 혐의로 징역 17년을 확정 판결받고 수감된 지 1년 7개월 만에 일시 석방된다. 사진은 지난 2021년 2월 10일 서울동부구치소 수감 도중 기저질환 치료를 위해 50여 일 간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이명박 전 대통령이 퇴원하는 모습. 2022.6.28 [연합뉴스 자료사진]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포항 정치권과 단체가 연이어 이명박 전 대통령 사면을 촉구하는 가운데 시민단체는 반대에 나서 의견이 갈리고 있다.

포항지역발전협의회(회장 공원식)는 29일 이 전 대통령 특별사면을 요구하는 건의서를 발표했다.

이 단체는 "포항은 이 전 대통령을 배출한 도시로 긍지와 자부심이 있다"며 "새 정부가 출범하면서 국민 통합시대가 열렸음에도 82세의 고령인 이 전 대통령이 아직 수감돼 있는 것은 가슴 아프고 최근엔 지병 악화로 형 집행 정지 신청을 할 만큼 건강이 악화해 더 안타깝다"고 밝혔다.

이어 "이 전 대통령 공과 과에 대한 의견을 달리하는 부분도 있지만 갈등과 분열 역사를 단절하고 대통합 물꼬를 트기 위해 사면 결단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앞서 지난 17일 포항시의회 국민의힘 소속 시의원들은 "고령의 전직 대통령을 계속 감옥에 방치하는 것은 전직 대통령에 대한 예우와 대한민국 국격에 맞지 않는다"며 사면 건의안을 발표했다.

이명박 전 대통령 형집행정지 여부 (PG)
이명박 전 대통령 형집행정지 여부 (PG)

[양온하, 정연주 제작] 사진합성 · 일러스트

이강덕 포항시장도 지난 13일 기자간담회를 열고서 "지자체장으로서 전직 대통령 사면 문제에 대해 언급하기는 매우 조심스럽지만 윤석열 정부가 새롭게 출범한 시점에서 국민화합과 통합을 위해 사면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밝힌 바 있다.

반면 포항시민단체연대회의는 지난 20일 성명서를 통해 "이 전 대통령은 다스 자금 황령과 뇌물수수로 15년형과 벌금 130억원을 선고받았다"며 "사대강사업, 자원외교 실패 등으로 수백억 국민 혈세를 낭비한 사실은 아직 제대로 수사하지도 않았다"고 반박했다.

이 단체는 "국민 절반 이상이 반대하는 사안을 화합과 통합을 위해 해야 한다는 것은 도대체 어느 나라 해법인가"라며 "윤석열 정부는 사면이 법치와 상식, 공정에 부합하는지 따져봐야 하고 국민의힘 포항시의원들은 꼭두각시놀음을 그만두고 사면 건의를 즉각 철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sds123@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