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청년 성평등 추진단 4기 출범…젠더갈등 완화 분야 신설

송고시간2022-06-30 06:00

댓글
여성가족부
여성가족부

[여성가족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계승현 기자 = 여성가족부는 30일 오후 서울 소공동 로컬스티치에서 2022년 청년 성평등 문화 추진단 '버터나이프 크루' 4기 출범식을 연다.

추진단은 이날 출범식 이후 성평등, 젠더갈등 완화, 공정한 청년 일자리 환경 조성, 마음돌봄 등 4개 분야에서 청년들이 발굴한 의제를 중심으로 콘텐츠 제작과 인식 개선 활동을 한다.

여가부는 지난 5월 23일부터 3주간 4기 추진단을 공개 모집하고 총 29팀의 신청을 받아 17팀 63명을 선정했다.

주제별로 성평등 9팀, 젠더갈등 완화 2팀, 일자리 3팀, 마음돌봄 3팀이다.

올해는 특별분야로 젠더갈등 완화, 공정한 청년 일자리 환경 조성 분야가 신설됐다.

젠더갈등 완화 분야에는 남녀가 함께 독서 토론 모임을 하는 팀과 미디어에서 잘못된 방식으로 다뤄지고 있는 양성평등 담론을 분석해 뉴스레터로 발행하는 팀이 선정됐다.

공정한 청년 일자리 환경 조성 분야에는 스타트업 업계의 성평등 감수성 함양과 양성평등 조직 문화 개선, 여성 일러스트레이터의 성장 지원, 지역 여성 청년 예술가들과 시민이 함께하는 연수 프로그램과 콘텐츠 제작 활동이 예정돼 있다.

추진단은 8월 중간 발표회, 11월 최종 보고회를 거쳐 12월에 활동 결과물을 SNS 등을 통해 홍보할 계획이다.

버터나이프 크루는 2019년 출범했다. '버터나이프 크루'는 빵에 달콤한 버터를 발라 기쁨을 더해주는 버터나이프가 되겠다는 포부에서 1기 추진단 참여자들이 붙인 별칭이다.

ke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