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한올바이오파마,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미국 임상3상 개시

송고시간2022-06-30 14:03

댓글
한올바이오파마 로고
한올바이오파마 로고

[한올바이오파마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조현영 기자 = 한올바이오파마[009420]는 미국 파트너사 이뮤노반트(Immunovant)가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HL161'(성분명 바토클리맙)의 미국 임상 3상을 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바토클리맙은 자가면역질환 환자에게 과도하게 활성화되는 자가항체를 감소시키도록 개발된 의약품이다. 환자가 스스로 투여할 수 있는 피하주사 제형으로 개발됐다.

임상 3상은 중증 근무력증 환자를 대상으로 24주간 진행된다. 처음 12주 동안은 환자를 세 그룹으로 나누어 각 그룹에 바토클리맙 680mg, 340mg, 위약을 주 1회 투여한다. 이후 12주 동안은 바토클리맙 340mg을 주 1회 또는 2주에 1회 투약해 증상 개선 효과를 평가할 예정이다.

한올바이오파마는 이뮤노반트와 함께 올 하반기 일본 임상 3상을 개시하는 것도 목표로 삼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이뮤노반트는 지난해 갑상선안병증에 대한 HL161의 임상 2b상에서 일부 환자에게 저밀도지단백(LDL) 콜레스테롤이 증가하는 현상이 발견되자 자발적으로 임상을 일시중단했다. 이후 미국 식품의약국(FDA)과 협의해 임상 재개를 승인받았다.

hyun0@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