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춘천 레고랜드 주차료 인하…시간당 3천원, 종일 1만2천원(종합)

송고시간2022-06-30 18:08

댓글

이용객 불만 속출에 개선방안 마련…7월 1일부터 적용 시행

(춘천=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강원 춘천시 중도에 들어선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이하 레고랜드)가 비싼 주차요금 지적에 시간제로 변경해 요금을 인하하기로 했다.

레고랜드 주차요금 안내문
레고랜드 주차요금 안내문

[연합뉴스 자료사진]

30일 레고랜드에 따르면 주차요금을 1시간 내에는 무료, 1시간 이상 2시간 미만은 3천원, 2시간 이상 3시간 미만은 6천원, 3시간 이상 4시간 미만은 9천원, 4시간 이상은 1만2천원을 받기로 했다.

레고랜드는 강원개발공사와 협의를 통해 시간대별로 요금을 받는 이 같은 개선방안을 마련해 7월 1일부터 적용키로 했다.

올해 5월 5일 어린이날 개장한 레고랜드의 주차장 이용요금은 그동안 1시간은 무료지만, 이후에는 하루 요금 기준으로 무조건 1만8천원을 부과했다.

다른 지역에 있는 대규모 테마파크의 하루 주차요금보다 비싼데다 경차와 장애인 차 등에 주어지는 감면 혜택도 전혀 없는 탓에 이용객 불만이 많았다.

춘천 레고랜드 입구
춘천 레고랜드 입구

[연합뉴스 자료사진]

레고랜드 측은 부지를 소유한 강원개발공사와 임대료와 운영비 등을 고려한 것이라고 해명했지만, 논란은 끊이지 않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일부 이용객이 비싼 주차요금을 피하고자 레고랜드 주변 제방길에 주차하는 차량이 이어지고, 레고랜드 측은 단속 권한이 없음에도 이들 차량에 주차금지 스티커를 붙이면서 논란이 확산했다.

레고랜드 주변 제방도로 주차 차량
레고랜드 주변 제방도로 주차 차량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에 따라 레고랜드는 이번에 사실상 주차요금 인하가 되도록 관계기관과 협의를 벌여 이 같이 결정하고 내달부터 시행에 들어간다.

레고랜드 관계자는 "주차요금이 비싸다는 이용객 의견을 고려해 시간에 따라 주차요금을 부과하는 방안을 관계기관과 검토해 결정했다"고 말했다.

hak@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