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두겸 울산시장 취임…"대한민국 최고 비즈니스 시장 되겠다"(종합)

송고시간2022-07-01 15:30

댓글

1호 결재 '투자유치와 기업 지원'…재난 방재시설·청년 기업 등 현장 방문

기자간담회서 "울산공항 확장보다 이전 구상, 후보지 2곳 정도 고민" 밝혀

취임 선서하는 김두겸 울산시장
취임 선서하는 김두겸 울산시장

(울산=연합뉴스) 1일 울산시청 대강당에서 열린 민선 8기 울산시장 취임식에서 김두겸 시장이 취임 선서를 하고 있다. 2022.7.1 [울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hkm@yna.co.kr

(울산=연합뉴스) 허광무 김근주 기자 = 민선 8기 울산시정을 이끌 김두겸 시장이 1일 취임했다.

김 시장은 이날 울산대공원 현충탑을 참배한 뒤 시청 대강당에서 열린 취임식에 참석했다.

취임식에는 시민과 역대 시장, 지역 국회의원, 기관장 등 600여 명이 참석했다.

전국소년체전 다이빙 3관왕인 오도윤 구영중학교 학생 등 다양한 계층의 시민이 영상을 통해 민선 8기 새로운 시정에 바라는 소망을 전했다.

김 시장은 취임사에서 "울산이 10대 경제 대국 대한민국의 중심도시로 일어서느냐, 평범한 도시로 주저앉느냐가 우리 손에 달려 있다"라면서 "정부를 설득하고, 기업체와 협력하는 대한민국 최고 비즈니스 시장이 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지방자치 역사를 새로 쓰고, 안 된다고 포기한 숙원 사업들을 하나하나 해결하겠다"라면서 "저를 울산시장에 뽑아주신 뜻 가슴 깊이 새겨 울산의 담대한 미래를 열어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퍼포먼스 하는 김두겸 울산시장
퍼포먼스 하는 김두겸 울산시장

(울산=연합뉴스) 1일 울산시청 대강당에서 열린 민선 8기 울산시장 취임식에서 김두겸 시장이 김기현 국회의원 등 참석자들과 '새로 만드는 위대한 울산'을 다짐하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2022.7.1 [울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hkm@yna.co.kr

김 시장은 이날 오후 1호 결재로 '전략적 투자유치 및 기업 지원계획'에 서명했다.

이 계획안은 투자유치와 기업 지원 방향, 투자유치 가능 분야, 민선 7기와 차별화한 유치 전략 등을 담았다.

또 전략산업 육성, 차별화된 지원, 투자 인프라 확충 등 3대 전략을 제시한다.

세부 사업은 3대 주력산업 구조 고도화 지원, 에너지 등 신 주력산업 집중 유치, 장기 부지 임대 및 조성원가 이하 공급, 투자기업 전담 책임자 제도 운용, 민관합동 전담팀 구성, 대규모 투자 보조금 지원 등이다.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 해제를 통한 산업단지 조성, 제2 자유무역지역 지정 등도 포함했다.

현충탑 참배하는 김두겸 울산시장
현충탑 참배하는 김두겸 울산시장

(울산=연합뉴스) 1일 울산대공원 현충탑에서 이날 취임한 김두겸 울산시장이 참배하고 있다. 2022.7.1 [울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hkm@yna.co.kr

1호 결재에 이어서는 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 간담회를 진행했다.

취임 인사를 겸한 이 자리에서 김 시장은 조직 개편, 반구대 암각화 보존과 울산 식수 문제, 울산공항 이전 등 현안에 대한 구상을 간략히 밝혔다.

특히 암각화 보존을 위한 사연댐 수문 설치와 관련해서는 "반구대 암각화의 유네스코 등재를 누구보다 더 원하지만, 울산시민이 맑은 물을 먹을 권리가 더 중요하다"라면서 "맑은 식수 확보가 안 된 상황에서는 사연댐 수문 설치 등 정부 제안을 따를 수 없다"고 소신을 밝혔다.

또 울산공항 확장과 관련해서는 "현재 공항을 넓히는 것은 현실적으로 어렵고, 장기 과제가 되더라도 이전하는 방안을 구상하고 있다"라면서 "울산과 경북 경주·포항 등 이른바 신라권을 아우를 수 있는 공항 후보지 2곳 정도를 정해서 고민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김 시장은 이날 오후에는 재난 방재시설인 삼산배수펌프장, 청년 창업기업 등 민생 현장을 방문했다.

hkm@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