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하동 정씨 고문서' 충북 유형문화재 지정

송고시간2022-07-01 09:58

댓글

(옥천=연합뉴스) 심규석 기자 = 충북 옥천군은 향토전시관에 소장된 '하동 정씨 고문서'가 충북도 유형문화재 411호로 지정됐다고 1일 밝혔다.

하동 정씨 고문서
하동 정씨 고문서

[옥천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하동 정씨 고문서는 총 18점으로 재산 분배 문서인 분재기, 왕에게 올린 상서, 교지, 개인 호적등본인 호구 등이 포함돼 있다.

옥천군은 이 지역의 사회변화상과 지역사를 이해할 수 있는 자료라는 점에서 가치가 크다고 보고 있다.

하동 정씨는 흡곡 현령을 지낸 정소(鄭韶)가 14세기경 부인 옥천 전씨의 고향으로 낙향하면서 이 지역에 정착했다.

군 관계자는 "지난 3월 도 유형문화재로 지정된 '정립 문적'과 함께 '하동 정씨 고문서' 등 소중한 문화유산을 누구나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국어 번역사업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k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