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유안타증권, 'BTS 개인활동' 하이브 목표가 40% 하향

송고시간2022-07-01 10:43

댓글
서울 용산구 하이브 사옥
서울 용산구 하이브 사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유안타증권은 1일 하이브[352820]에 대해 실적 추정치 하향을 반영해 목표주가를 42만원에서 25만2천원으로 40% 낮췄다.

이혜인 연구원은 "방탄소년단(BTS)의 개인 활동 집중 결정으로 올해부터 2024년까지 실적 하향 조정이 불가피하다"며 "내년과 2024년 영업이익을 기존 추정치 대비 각각 47%, 35% 하향 조정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그는 BTS의 '완전체' 글로벌 투어 개최가 불투명해진 올해 공연 매출 추정치를 5천546억원에서 2천943억원으로 47% 내려 잡았다.

다만 이 연구원은 "BTS 멤버들의 솔로·유닛 투어, BTS 이외 아티스트들이 보이는 기대 이상의 성장 속도 등이 실적 상향 조정 변수로 작용할 수 있다"며 하이브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그러면서 "내년 연간 영업이익 2천억원대는 무리가 없을 전망"이라며 "BTS 일곱 멤버의 솔로 앨범 발매가 확정 사항이며, 세븐틴·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엔하이픈 등 세 그룹 가동으로도 2천억원대 공연 매출 창출이 가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하이브 주가는 지난 달 초까지 20만원 안팎에서 등락하다가 같은 달 14일 BTS의 그룹 활동 잠정 중단 발표 이후 13만원대까지 떨어졌다.

ric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