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KLPGA 신인 윤이나, 맥콜·모나파크오픈 첫날 공동 선두

송고시간2022-07-01 18:52

댓글
윤이나
윤이나

[KLPGA 투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신인 윤이나(19)가 맥콜·모나파크오픈(총상금 8억원) 1라운드 공동 선두에 올랐다.

윤이나는 1일 강원도 평창군 버치힐 골프클럽(파72·6천434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1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5개, 보기 2개를 묶어 5언더파 67타를 기록했다.

11번 홀(파4)에서 77m를 남기고 58도 웨지로 이글을 잡아낸 윤이나는 임진희(24)와 함께 공동 선두로 1라운드를 마쳤다.

지난해 6월 BC카드·한경레이디스컵에서 첫 우승을 달성한 임진희는 이날 버디 6개와 보기 1개로 5타를 줄였다.

임진희
임진희

[KLPGA 투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지난주 BC카드·한경레이디스컵에서도 1라운드 공동 선두에 올랐던 윤이나는 2주 연속 대회 첫날 좋은 성적을 냈다.

지난주 대회에서는 선두에 1타 뒤진 단독 3위를 기록, 올해 정규 투어 데뷔 후 가장 좋은 순위에 올랐다.

키 170㎝인 윤이나는 이번 시즌 신인상 부문 4위, 드라이브샷 비거리 1위(264.4야드), 그린 적중률 3위(79.1%)를 달리고 있다.

최예림(23)이 윤이나와 임진희에게 1타 뒤진 단독 3위에 올랐고, 박결(26)과 김지현(31) 등이 3언더파 69타로 공동 4위권을 형성했다.

안소현
안소현

[KLPGA 투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올해 신인상 부문 1위 이예원(19)은 서어진(21) 등과 함께 2언더파 70타, 공동 8위다.

서어진도 올해 신인으로 지난주 BC카드·한경레이디스컵 2라운드 단독 선두로 나섰다가 결국 공동 6위로 대회를 마쳤다.

지난해 이 대회 우승자 김해림(33)은 이븐파 72타를 치고 공동 26위로 1라운드를 마쳤다.

초청 선수로 나온 안소현(27)은 6오버파 78타, 공동 104위에 머물러 3라운드 진출 여부가 불투명하다.

emailid@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